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오마이뉴스는 개인의 일상을 소재로 한 생활글도 뉴스로 채택하고 있습니다. 개인의 경험을 통해 뉴스를 좀더 생생하고 구체적으로 파악할 수 있습니다. 당신의 이야기가 오마이뉴스에 오면 뉴스가 됩니다. 당신의 이야기를 들려주세요.】


축제가 끝난 동해에 비가 내린다. 근 5주간 이어진 폭염과 함께 지난 7월 27일부터 8월 5일까지 이어진 망상해수욕장의 여름 축제가 막을 내리자, 동해는 마치 축제 성공 개최를 축하하듯 천둥 번개를 동반한 여름비가 내리고 있다.

기상청의 6일 오전 7시 예보에 따르면, 동해지역은 동풍의 영향으로 기온이 10도 정도 떨어질 것으로 예상해 기록적인 폭염은 잠시 주춤할 것으로 보이며 강원 산간지역은 호우주의보가 발표돼 안전사고에 대비해 줄 것을 당부했다.

▶ 해당 기사는 모바일 앱 모이(moi) 에서 작성되었습니다.
모이(moi)란? 일상의 이야기를 쉽게 기사화 할 수 있는 SNS 입니다.
더 많은 모이 보러가기


댓글
이 기사의 좋은기사 원고료 1,000 응원글보기
원고료주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영동종합방송프로덕션 대표,동해케이블TV 아나운서,2017 GTI국제무역 투자박람회 공연 총감독, 묵호등대마을 논골담길 기획