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인천서구 ~ 계양 ~ 부천 원종 지하철 노선도 ⓒ 인천뉴스
 인천서구 ~ 계양 ~ 부천 원종 지하철 노선도 ⓒ 인천뉴스
ⓒ 인천뉴스

관련사진보기


인천시 서구와 계양구에서 경기도 부천을 거쳐 서울 홍익대까지 지하철 건설이 추진된다.

유정복 인천시장, 남경필 경기도 도지사 강범석 서구청장, 박형우 계양구청장, 김만수 부천시장은 20일 오후 부천시청에서 '수도권 서부지역 경인축 광역철도망 확충을 위한 공동업무 추진협약'을 맺는다.

협약에 따라 이들 시·도와 시·구는 인천시 서구∼계양구∼부천 원종 구간 12.3㎞의 지하철 건설을 공동으로 추진한다. 총 사업비는 1조6천347억 원으로 사업 추진 과정에서 민자 또는 재정으로 조달할 계획이다.

이를 위해 내년 상반기까지 새 노선 발굴 위한 사전타당성조사 용역을 하고 2021년 상반기 국토교통부의 제4차 국가철도망 구축계획에 반영시킬 계획이다. 이어 예비타당성 조사, 기본계획 수립, 실시설계 등을 거쳐 이르면 2026년 착공해 2030년 개통할 구상이다.

이 노선은 2026년 개통 예정인 서울지하철 7호선 루원시티 주변 002역(가칭)을 출발해 인천지하철 2호선 가정역과 인천지하철 1호선 작전역과 각각 환승될 것으로 보인다.

새 노선은 경인국철과 공항철도 사이 동서축 지하철로 건설이 확정된 부천 원종∼서울 홍대 사이 16.3㎞의 지하철 노선과 연결돼 인천 서구‧ 계양구와 강서‧마포 등 서울 서부지역 사이 교통 편의를 획기적으로 향상시킬 것으로 기대된다.

또 한창 진행 중인 청라국제도시, 검단신도시, 루원시티 개발사업을 촉진하고 물류 비용 감축으로 지역 발전에도 크게 기여할 것으로 보인다.

유정복 인천시장은 "인천 북부지역은 국제공항과 가깝고 청라국제도시 건설 등으로 인구가 급증하고 있다"며 "300만 시민의 교통 편의와 지역발전을 위해 지하철을 가능한 한 이른 시일 안에 건설되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덧붙이는 글 | 이 기사는 <인천뉴스>에 실린 글 입니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주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