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자신의 수행 여비서와 '더좋은민주주의연구소' 여직원을 '성폭행·성추행' 한 혐의를 받고 있는 안희정 전 충남도지사가 19일 오전 서울 마포구 서울서부지방검찰청에 출석하며 자신의 심경을 말하고 있다. 2018.03.19
 자신의 수행 여비서와 '더좋은민주주의연구소' 여직원을 '성폭행·성추행' 한 혐의를 받고 있는 안희정 전 충남도지사가 19일 오전 서울 마포구 서울서부지방검찰청에 출석하며 자신의 심경을 말하고 있다. 2018.03.19
ⓒ 최윤석

관련사진보기


 자신의 수행 여비서와 '더좋은민주주의연구소' 여직원을 '성폭행·성추행' 한 혐의를 받고 있는 안희정 전 충남도지사가 19일 오전 서울 마포구 서울서부지방검찰청에 출석하며 고개를 숙이고 있다. 2018.03.19
 자신의 수행 여비서와 '더좋은민주주의연구소' 여직원을 '성폭행·성추행' 한 혐의를 받고 있는 안희정 전 충남도지사가 19일 오전 서울 마포구 서울서부지방검찰청에 출석하며 고개를 숙이고 있다. 2018.03.19
ⓒ 최윤석

관련사진보기


자신의 수행 여비서와 '더좋은민주주의연구소' 여직원을 '성폭행' 한 혐의를 받고 있는 안희정 전 충남도지사가 19일 오전 서울 마포구 서울서부지방검찰청에 출석했다.

이날 오전 10시경 하얀색 승용차를 타고 서울서부지검에 도착한 안 전 지사는 기자들이 만들어 놓은 '포토라인'에 선후 "다시 한 번 모든 분께 죄송하다"며 "합의에 의한 관계였다고 생각했다"고 주장했다.

그는 이어 "하지만 고소인들께서 그런 것이 아니었다고 하니 사과한다"며 "검찰 조사를 성실히 받겠으며 그에 따른 사법처리도 달게 받겠다"고 말했다.

마지막으로 "저를 사랑하고 격려해주신 많은 분들께 그리고 저의 아내와 가족에게 죄송하다"고 말하며 고개를 숙인 후 조사실로 향했다.

'피해자에게 사과한다고 하였는데 그러면 위력에 의한 강요를 인정하는 거냐'는 취재진의 질문에 대해서는 "검찰 조사에서 성실히 답하겠다"고 말했다.

 자신의 수행 여비서와 '더좋은민주주의연구소' 여직원을 '성폭행·성추행' 한 혐의를 받고 있는 안희정 전 충남도지사가 19일 오전 서울 마포구 서울서부지방검찰청에 출석하고 있다. 2018.03.19
 자신의 수행 여비서와 '더좋은민주주의연구소' 여직원을 '성폭행·성추행' 한 혐의를 받고 있는 안희정 전 충남도지사가 19일 오전 서울 마포구 서울서부지방검찰청에 출석하고 있다. 2018.03.19
ⓒ 최윤석

관련사진보기


 자신의 수행 여비서와 '더좋은민주주의연구소' 여직원을 '성폭행·성추행' 한 혐의를 받고 있는 안희정 전 충남도지사가 19일 오전 서울 마포구 서울서부지방검찰청에 출석하며 자신의 심경을 말하고 있다. 2018.03.19
 자신의 수행 여비서와 '더좋은민주주의연구소' 여직원을 '성폭행·성추행' 한 혐의를 받고 있는 안희정 전 충남도지사가 19일 오전 서울 마포구 서울서부지방검찰청에 출석하며 자신의 심경을 말하고 있다. 2018.03.19
ⓒ 최윤석

관련사진보기


 자신의 수행 여비서와 '더좋은민주주의연구소' 여직원을 '성폭행·성추행' 한 혐의를 받고 있는 안희정 전 충남도지사가 19일 오전 서울 마포구 서울서부지방검찰청에 출석하며 자신의 심경을 말하고 있다. 2018.03.19
 자신의 수행 여비서와 '더좋은민주주의연구소' 여직원을 '성폭행·성추행' 한 혐의를 받고 있는 안희정 전 충남도지사가 19일 오전 서울 마포구 서울서부지방검찰청에 출석하며 자신의 심경을 말하고 있다. 2018.03.19
ⓒ 최윤석

관련사진보기


 자신의 수행 여비서와 '더좋은민주주의연구소' 여직원을 '성폭행·성추행' 한 혐의를 받고 있는 안희정 전 충남도지사가 19일 오전 서울 마포구 서울서부지방검찰청에 출석하며 자신의 심경을 말하고 있다. 2018.03.19
 자신의 수행 여비서와 '더좋은민주주의연구소' 여직원을 '성폭행·성추행' 한 혐의를 받고 있는 안희정 전 충남도지사가 19일 오전 서울 마포구 서울서부지방검찰청에 출석하며 자신의 심경을 말하고 있다. 2018.03.19
ⓒ 최윤석

관련사진보기


 자신의 수행 여비서와 '더좋은민주주의연구소' 여직원을 '성폭행·성추행' 한 혐의를 받고 있는 안희정 전 충남도지사가 19일 오전 서울 마포구 서울서부지방검찰청에 출석하며 자신의 심경을 말하고 있다. 2018.03.19
 자신의 수행 여비서와 '더좋은민주주의연구소' 여직원을 '성폭행·성추행' 한 혐의를 받고 있는 안희정 전 충남도지사가 19일 오전 서울 마포구 서울서부지방검찰청에 출석하며 자신의 심경을 말하고 있다. 2018.03.19
ⓒ 최윤석

관련사진보기


 자신의 수행 여비서와 '더좋은민주주의연구소' 여직원을 '성폭행·성추행' 한 혐의를 받고 있는 안희정 전 충남도지사가 19일 오전 서울 마포구 서울서부지방검찰청에 출석하며 자신의 심경을 말하고 있다. 2018.03.19
 자신의 수행 여비서와 '더좋은민주주의연구소' 여직원을 '성폭행·성추행' 한 혐의를 받고 있는 안희정 전 충남도지사가 19일 오전 서울 마포구 서울서부지방검찰청에 출석하며 자신의 심경을 말하고 있다. 2018.03.19
ⓒ 최윤석

관련사진보기


 자신의 수행 여비서와 '더좋은민주주의연구소' 여직원을 '성폭행·성추행' 한 혐의를 받고 있는 안희정 전 충남도지사가 19일 오전 서울 마포구 서울서부지방검찰청에 출석하며 자신의 심경을 말하고 있다. 2018.03.19
 자신의 수행 여비서와 '더좋은민주주의연구소' 여직원을 '성폭행·성추행' 한 혐의를 받고 있는 안희정 전 충남도지사가 19일 오전 서울 마포구 서울서부지방검찰청에 출석하며 자신의 심경을 말하고 있다. 2018.03.19
ⓒ 최윤석

관련사진보기


 자신의 수행 여비서와 '더좋은민주주의연구소' 여직원을 '성폭행·성추행' 한 혐의를 받고 있는 안희정 전 충남도지사가 19일 오전 서울 마포구 서울서부지방검찰청에 출석하며 고개를 숙이고 있다. 2018.03.19
 자신의 수행 여비서와 '더좋은민주주의연구소' 여직원을 '성폭행·성추행' 한 혐의를 받고 있는 안희정 전 충남도지사가 19일 오전 서울 마포구 서울서부지방검찰청에 출석하며 고개를 숙이고 있다. 2018.03.19
ⓒ 최윤석

관련사진보기


 자신의 수행 여비서와 '더좋은민주주의연구소' 여직원을 '성폭행·성추행' 한 혐의를 받고 있는 안희정 전 충남도지사가 19일 오전 서울 마포구 서울서부지방검찰청에 출석하고 있다. 2018.03.19
 자신의 수행 여비서와 '더좋은민주주의연구소' 여직원을 '성폭행·성추행' 한 혐의를 받고 있는 안희정 전 충남도지사가 19일 오전 서울 마포구 서울서부지방검찰청에 출석하고 있다. 2018.03.19
ⓒ 최윤석

관련사진보기


 자신의 수행 여비서와 '더좋은민주주의연구소' 여직원을 '성폭행·성추행' 한 혐의를 받고 있는 안희정 전 충남도지사가 19일 오전 서울 마포구 서울서부지방검찰청에 출석하고 있다. 2018.03.19
 자신의 수행 여비서와 '더좋은민주주의연구소' 여직원을 '성폭행·성추행' 한 혐의를 받고 있는 안희정 전 충남도지사가 19일 오전 서울 마포구 서울서부지방검찰청에 출석하고 있다. 2018.03.19
ⓒ 최윤석

관련사진보기


 자신의 수행 여비서와 '더좋은민주주의연구소' 여직원을 '성폭행·성추행' 한 혐의를 받고 있는 안희정 전 충남도지사가 19일 오전 서울 마포구 서울서부지방검찰청에 출석하고 있다. 2018.03.19
 자신의 수행 여비서와 '더좋은민주주의연구소' 여직원을 '성폭행·성추행' 한 혐의를 받고 있는 안희정 전 충남도지사가 19일 오전 서울 마포구 서울서부지방검찰청에 출석하고 있다. 2018.03.19
ⓒ 최윤석

관련사진보기


 자신의 수행 여비서와 '더좋은민주주의연구소' 여직원을 '성폭행·성추행' 한 혐의를 받고 있는 안희정 전 충남도지사가 19일 오전 서울 마포구 서울서부지방검찰청에 출석하고 있다. 2018.03.19
 자신의 수행 여비서와 '더좋은민주주의연구소' 여직원을 '성폭행·성추행' 한 혐의를 받고 있는 안희정 전 충남도지사가 19일 오전 서울 마포구 서울서부지방검찰청에 출석하고 있다. 2018.03.19
ⓒ 최윤석

관련사진보기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주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현장이 좋아 사진이 좋아... 오늘도 내일도 언제든지 달려갑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