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청동빛문학상 운영위원회'(위원장 김용재)는 제9회 청동빛문학상 수상자로 임종원 시인을 선정했다고 27일 밝혔다.

수상시집은 <나의 길은 속도가 아니라 방향이다>(2017, 도서출판 오름) 이다. 운영위원회는 수상 이유로 문학적 성취는 물론 향토문학 발전에 기여한 점을 들었다.

임 시인은 시 전문계간지 '시와경계'를 통해 등단했다. 그의 시는 친근한 시어와 서정성 짙은 이미지로 그림을 보는 듯하다는 평을 받아왔다.

시상식은 27일 오후 4시 대전문학관에서 열린다.


우보천리 (牛步千里). 소걸음으로 천리를 가듯 천천히, 우직하게 가려고 합니다. 말은 느리지만 취재는 빠른 충청도가 생활권입니다.더보기

시민기자 가입하기

© 2018 OhmyNews오탈자신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