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검색
클럽아이콘0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경상대학교(총장 이상경)는 '2017년 제9회 개척언론인 상'에 김상진(60) 전 중앙일보·JTBC 부산총국장을 선정했다고 밝혔다.

개척언론인상은 경상대 출신 언론인들의 모임인 '경상대 개척언론인 동문회'(회장 강정훈, 동아일보 부장)의 추천을 받아 경상대가 선정, 시상한다. 시상식은 오는 17일 오후 6시 30분 MBC컨벤션-진주에서 열리는 '제9회 경상대학교 개척언론인의 날' 행사 때 마련된다.

올해 개척언론인상을 수상하는 김상진 전 중앙일보·JTBC 부산총국장은 1980년 경상대를 졸업했고, 중앙대 신문방송대학원을 나왔다. 국제신문 기자, 중앙일보 기자, 차장, 부장을 거쳐 2009년부터 2014년까지 중앙일보·JTBC 부산총국장을 지냈다.

김상진 전 총국장은 중앙일보 기자이던 1997년 7월 5일 일본해상보안청이 나포한 우리 어선 선원에 가한 가혹행위를 폭로하여 일본의 재발방지 약속을 받아내 중앙일보 특종상(1997년 7월)을 수상했고, 2001년 1년간 '지방을 살리자' 시리즈를 취재, 보도하여 쇠퇴해 가는 지방의 경쟁력을 찾아내 한국기자협회 '이 달의 기자상'(2001년 6월)을 받았다.

경상대 개척언론인의 날 행사는 2008년부터 해마다 개최해 오고 있으며, 전직·현직 언론인 90여 명이 개척언론인 동문회 회원으로 참가하고 있다.



오마이뉴스 부산경남 취재를 맡고 있습니다.더보기

시민기자 가입하기

© 2017 OhmyNews오탈자신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