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 오마이뉴스 장재완

관련사진보기


김종인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최근 논란이 되고 있는 자신의 '한일위안부합의 후속 조치 이행 발언'은 "별다른 의미가 없는 것"이었다고 말했다.

김 대표는 28일 오후 대전시청에서 열린 대전시-더불어민주당 정책간담회에 참석했다.

간담회를 마친 김 대표에게 <오마이뉴스> 기자가 '위안부 합의 이행 발언 논란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느냐, 당론에 위배된다는 비판이 있다' 고 물었다.

이에 김 대표는 "뭐 그런 걸 묻는냐"며 "별다른 의미가 없는 건데 뭘 그걸 가지고 자꾸 그러는지 모르겠다"고 말했다. 당 소속 의원들이 김 대표를 대신해 사과하고, 시민단체가 김 대표를 비난하는 등 비판여론이 거세지고 있는 것과는 상반된 반응이다.

김 대표는 또 '그렇다면 진의가 왜곡됐다고 생각하느냐'는 질문에 "밖에서 얘기하는 것과 같은 식의 의미를 가지고 얘기하는 것은 아니다"라고 말했다.

이에 다시 '그렇다면 당론과 같은 생각을 가지고 있느냐'고 물었다. 하지만 김 대표는 더 이상 대답하지 않았다.

▶ 해당 기사는 모바일 앱 모이(moi) 에서 작성되었습니다.
모이(moi)란? 일상의 이야기를 쉽게 기사화 할 수 있는 SNS 입니다.
더 많은 모이 보러가기


태그:#모이
댓글66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