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부산의 명물인 광안대교의 영문애칭은 ‘Diamond Bridge’다. 부산시는 부산을 상징하고 외국인들이 부르고 기억하기 쉬운 ‘애칭’을 제정하기로 하고, 영문애칭으로 ‘Diamond Bridge’로 제정했다.

부산시는 포럼신사고와 부산여성회, 부산YMCA, 부산시민살리기시민연대, 부산항을사랑하는시민모임, 부산을가꾸는모임 등 시민단체 357명과 도시공학, 관광경영, 호텔관광 분야 교수 등 전문가 67명을 대상으로 설문조사를 실시했다고 밝혔다.

그 결과 84%가 영문 애칭제정이 필요하다고 답했다. 여러 이름이 나왔지만, ‘Diamond Bridge’가 전체 43%의 지지를 얻어 최종 결정되었다.


태그:#광안대교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주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오마이뉴스 부산경남 취재를 맡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