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서울=김경석 기자) 삼성전자가 세계 최초로 최첨단 음성 인식 기능인 '음성-문자변환' 기능이 내장된 휴대전화를 개발, 미국에 수출한다고 6일 발표했다.

음성-문자변환 기능은 사용자가 상대방에게 보낼 메시지를 말하면 휴대전화가 음성을 인식해 문자로 변환한 뒤 단문메세지(SMS)로 보내는 기능이다.

삼성전자는 음성 명령 기능도 더욱 강화해 대화형 음성 명령을 통한 사용자 편이성을 더욱 높였다고 밝혔다.

일례로 "Send Message to John" 이라고 말하면 휴대전화에 저장되어 있는 존(John)의 전화번호가 자동으로 설정되고 사용자가 메시지를 말하면 그 메시지가 문자로 변환돼 존에게 전송된다.

이로써 휴대전화 문자메시지 전송에 익숙하지 않은 사용자들도 쉽고 편리하게 문자 메시지를 전송할 수 있으며 운전 중이나 보행 중에도 안전하게 문자 메시지를 보낼 수 있다.

이 기능은 GSM(유럽형 이동통신방식) 카메라폰인 SGH-P207과 미주 시장 최초 200만화소 카메라폰인 SPH-A800에 세계 최초로 적용되었으며 다음달 말부터 미국에서 시판될 예정이다.

삼성전자는 음성-문자변환 기능을 포함한 음성 인식 기능을 지속 발전시켜 영어뿐 아니라 한국어 등 다른 언어로도 확대할 계획이다.

삼성전자는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리고 있는 세계정보가전박람회(CES)에 이 제품들을 처음으로 선보이고 있다.

태그: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바른 언론 빠른 뉴스' 국내외 취재망을 통해 신속 정확한 기사를 제공하는 국가기간뉴스통신사입니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