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정치

포토뉴스

 
홍준표 전 자유한국당 대표가 18일 오후 서울 마포구 홍대 인근 한 스튜디오에서 본인의 유튜브 채널 <홍카콜라> 개국 한달 기념 생방송을 준비하고 있다. ⓒ 이희훈
 
'홍카콜라' 홍준표가 홍대 거리에 등장했다.

홍준표 자유한국당 전 대표는 18일 오후 서울 마포구 홍익대 인근 한 스튜디오를 빌려 유튜브 채널 '홍카콜라' 개국 한달 기념 생방송을 진행했다. 이날 진행은 '홍카콜라' 제작자이기도 한 배현진 송파을 당협위원장이 맡았다. 

홍준표 전 대표의 개인방송 '홍카콜라'는 현재 24만 3천여명의 구독자를 보유하고 있다. 광고수익에 대한 질문에 배현진 당협위원장은 "수익 발생 조건에 부합한지 2-3일 정도 밖에 지나지 않아 정확하게 확인해 보지 못했다"고 답변했다.

 
홍준표 전 자유한국당 대표가 <홍카콜라> 제작을 맡고 있는 배현진 자유한국당 송파을 당협위원장과 웃으며 스튜디오로 들어가고 있다. ⓒ 이희훈
  
홍준표 전 대표는 정장을 입지 않고 흰색 옷에 갈색 조끼를 입고 방송에 출연했다. ⓒ 이희훈
  
홍준표 전 자유한국당 대표가 18일 오후 서울 마포구 홍대 인근 한 스튜디오에서 본인의 유튜브 채널 <홍카콜라> 개국 한달 기념 생방송을 준비하고 있다. ⓒ 이희훈
   
홍준표 전 자유한국당 대표가 18일 오후 서울 마포구 홍대 인근 한 스튜디오에서 본인의 유튜브 채널 <홍카콜라> 개국 한달 기념 생방송을 준비하고 있다. ⓒ 이희훈
  
방송에 들어가기 전 휴대폰을 살펴보고 있는 홍준표 전 대표 ⓒ 이희훈
 
  
분주한 배현진 <홍카콜라> 제작자 배현진은 제작 소품을 들고 스튜디오로 향하던 중 취재진을 보고 환하게 웃으며 인사했다. ⓒ 이희훈
  
함께 승강기를 탄 기자들이 쏟아 내는 질문에 홍준표 전 대표는 말을 아꼈다. ⓒ 이희훈
  
홍준표 전 자유한국당 대표가 18일 오후 서울 마포구 홍대 인근 한 스튜디오 입구에서 본인의 유튜브 채널 <홍카콜라> 개국 한달 기념 생방송을 위해 이동하고 있다. ⓒ 이희훈
  
홍 전 대표가 차량으로 도착하자 배현진이 안내를 하고 있다. 홍 전 대표의 복장은 '올 화이트'에 갈색 조끼로 포인트를 줬다. ⓒ 이희훈
 
댓글5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취재후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