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사회

강원제주

포토뉴스



제19호 태풍 '솔릭(SOULIK)'이 강타한 제주 곳곳에 태풍 피해가 속출하고 있다. 파도에 휩쓸려 관광객이 실종된 것을 비롯해 1500여가구의 전기가 끊기고, 해안도로의 통행이 통제되는 등 피해가 걷잡을 수 없이 커지고 있다.

23일 제주지방기상청에 따르면 이날 오전 3시 기준 태풍 솔릭은 서귀포 남남서쪽 약 80km 부근 해상에서 시속 16km의 속도로 북서진하고 있다.

제19호 태풍 솔릭이 북상한 22일 오후 7시19분 서귀포시 소정방폭포에서 20대 여성이 파도에 휩쓸려 실종돼 해경이 수색작업을 벌이고 있다. <사진제공-서귀포해양경찰서>ⓒ 제주의소리
현재 제주도 전역과 제주 전해상, 남해서부먼바다에 태풍경보가 발효중인 가운데, 초속 15~30m의 매우 강한 바람이 불고 있으며, 시간당 30~50mm의 많은 비가 내리고 있다. 일부 지역에서는 앞이 제대로 보이지 않는 수준의 강한 비가 내리는 상황이다.

태풍 솔릭이 제주와 가장 근접할 것으로 예상되는 오전 5~6시께가 최대 고비가 될 전망이다.

제19호 태풍 솔릭이 덮친 제주시 남문로터리 인근 도로에 간판이 나뒹굴고 있다.ⓒ 제주의소리
제19호 태풍 솔릭으로 제주시청 인근 건물 2층 식당 간판이 파손돼 119가 긴급 조치를 취하고 있다.ⓒ 제주의소리
역대급 강풍이 몰아치며 옥외 시설물이나 건물 유리창, 가로수, 전신주가 파손되는 등 바람에 의한 피해가 늘고 있다.

실제로 이날 오전 3시 기준으로 제주 각 지에서 수십건의 태풍 피해 상황이 속속 접수되고 있다.

이날 오후 7시 19분께 서귀포시 소정방폭포에서는 관광객 박모(23.여)씨가 물에 빠져 실종됐다.

박씨는 사진을 찍기 위해 폭포 인근으로 다가서다가 월파에 휩쓸린 것으로 알려졌다. 박씨와 동행한 이모(31)씨도 함께 바다에 빠졌지만, 이씨는 자력으로 탈출해 112에 신고했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소방당국과 제주해경 등은 현장에서 수색 작업을 벌이고 있지만, 날씨가 점차 악화되면서 난항을 겪고 있다.

서귀포시 남원읍 위미항에서는 높은 파도로 인해 방파제가 무너지는 사고가 발생했다. 방파제를 지탱하는 테트라포트(삼발이)와 방파제 보수공사 시 사용된 보강시설물 블록 등 91톤 가량이 유실됐다.

이는 지난달 제주를 덮쳤던 제7호 태풍 '쁘라삐룬(PRAPIROON)' 당시 입었던 피해와 유사하다. 파도가 거세고 날이 어두워져 정확한 피해상황은 확인되지 않고 있지만 태풍이 가까워질수록 피해규모가 커질 것으로 예상된다.

강풍으로 제주시 서사로에서 무단횡단 차단을 위해 세워진 중앙분리대 무너졌다. ⓒ 제주의소리
강풍에 전신주 전선이 끊겨 정전사태가 잇따르기도 했다. 서귀포시 색달동, 안덕면 사계리, 대정읍 상모리, 제주시 조천읍 와흘리 등에 정전피해 가구만 1566가구에 달했다. 이중 362가구는 복구됐지만, 1204가구는 아직도 정전중이다.

사계리 해안도로와 산방산 진입도로, 탑동 해안도로 등은 월파피해와 낙석 위험으로 인해 도로를 통제했다. 차량침수가 우려되는 한천공영주차장과 남수각주차장 등도 차량 출입을 통제하고 있다.

이 밖에도 간판이 떨어지고 전선이 끊기거나 가로수가 부러지는 등 크고 작은 피해 44건이 접수돼 긴급 안전조치가 이뤄졌다.

한편, 제주도는 읍면동 직원을 포함한 전 공무원이 비상근무체계를 유지하며 교육청, 경찰청, 해양경찰청, 해병대 9여단 등 9개 재난관리책임기관과 24시간 상황근무를 유지하고 있다.

제19호 태풍 솔릭이 강습하면서 뿌리채 뽑힌 제주시내 가로수.ⓒ 제주의소리
<저작권자 ⓒ 제주의소리 (http://www.jejusori.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성우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덧붙이는 글 | 이 기사는 오마이뉴스 제휴사인 <제주의소리>에 실린 글입니다.

댓글4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주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시대의 소리, 진실의 소리. 제주의 대표 인터넷신문 '제주의소리'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