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23일 충남 논산에서 있었던 백성현 논산시장 후보와 김 후보의 유세 장면.
 23일 충남 논산에서 있었던 백성현 논산시장 후보와 김 후보의 유세 장면.
ⓒ 심규상

관련사진보기

 

김태흠 국민의힘 충남지사 후보 유세에서 국민의힘 인사가 특정 교육감 후보를 비판하고 또다른 교육감 후보 지지를 호소해 논란이다. 충남선관위는 정당에서 특정 교육감 후보자를 지지·반대하는 행위를 할 수 없도록 한 선거법 위반 여부를 조사하고 있다.

23일 오전 충남 논산시 논산화지중앙시장에서 열린 김태흠 국민의힘 충남지사 후보 유세에는 같은 당 백성현 논산시장 후보를 비롯해 지방선거 도·시의원 출마자가 총출동했다.

백성현, 이병학 충남교육감 후보 지지 유도... 김지철 비방도

이 자리에서 백성현 논산시장 후보는 마이크를 잡고 "이병학 충남교육감 후보님 어디 계시냐"고 호명하며 지지를 유도했다. 이병학 후보는 충남 교육감 선거에 출마한 보수 후보 3명 중 한명이다. 

교육감 선거와 관련한 지방자치교육에관한법률 46조를 보면 정당은 교육감 선거에 후보자를 추천할 수 없다. 또 '정당의 대표자·간부 및 유급 사무직원은 특정 후보자를 지지·반대하는 등 선거에 영향을 미치게 하기 위하여 선거에 관여하는 행위'를 할 수 없다. 또 공직선거법에는 '후보자, 연설원 등은 다른 정당이나 선거구가 같거나 일부 겹치는 다른 후보자를 위한 선거운동을 할 수 없다'고 못 박고 있다.

백 논산시장 후보가 '정당의 교육감 선거 관여 행위를 금지'한 관련법을 위반했다고 보이는 이유다. 하지만 뒤이은 같은 당 이인제 전 국회의원은 이병학 후보 지지 발언은 물론 특정 후보 비방까지 곁들었다.

이 전 의원은 이날 "전교조가 교육을 이상한 이념으로 엉망으로 만들어 걱정하고 있다, 전교조 출신인 현 교육감이 교육을 어렵게 만들었다"고 말했다. 이는 김지철 충남교육감 후보를 겨냥한 발언이다.

이 전 의원은 이어 "보수 중도의 건강한 사상을 가진 4명의 후보들이 모여 진보 교육감을 막기 위해 후보 단일화를 했다"며 "중도 보수를 대표하는 이병학 후보 손 들어보셔라, 건건한 사상과 충남의 실력과 품성을 올바르게 키울 좋은 교육감 후보이니 꼭 선출해달라"고 지지를 유도했다.

이에 이병학 충남교육감 후보도 활짝 웃으며 인사했다. 관련법에는 '(교육감)후보자는 특정 정당으로부터 지지·추천받고 있음을 표방하여서는 안 된다'고 돼있다.

이에 대해 충남선관위 관계자는 이날 <오마이뉴스>와 통화에서 "논산선관위로부터 해당 사항이 보고돼 인지하고 있다"며 "선거법 위반 여부를 잘 살펴볼 것"이라고 말했다.
 
6·1 지방선거 후보 등록 첫날인 지난 12일 오전 이병학 충남도교육감 예비 후보가 후보 등록에 앞서 유권자에게 지지를 호소하고 있다. (이병학 후보 캠프 제공)
 6·1 지방선거 후보 등록 첫날인 지난 12일 오전 이병학 충남도교육감 예비 후보가 후보 등록에 앞서 유권자에게 지지를 호소하고 있다. (이병학 후보 캠프 제공)
ⓒ 오마이뉴스

관련사진보기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우보천리 (牛步千里). 소걸음으로 천리를 가듯 천천히, 우직하게 가려고 합니다. 말은 느리지만 취재는 빠른 충청도가 생활권입니다.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