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집콕 문화생활 설 특별전’ 홍보 이미지
 ‘집콕 문화생활 설 특별전’ 홍보 이미지
ⓒ 문체부

관련사진보기

 
설 명절을 전후해 집에서 즐길 수 있는 국공립 문화·예술기관의 비대면 공연·전시·행사 등을 통합 안내·제공하는 '집콕 문화생활 설 특별전'이 열린다.

문화체육관광부(장관 황희, 이하 문체부)가 한국문화정보원(원장 홍희경)과 함께 1월 28일부터 2월 6일까지 운영하는 특별전은 '집콕 문화생활(http://www.culture.go.kr/home)' 페이지를 통해 안내한다.

문체부는 이번 설 명절에 여러 중앙행정기관, 지방자치단체 등과 협력해 각 기관이 보유한 다양한 비대면 문화·예술·체육·관광 콘텐츠를 소개한다.

특히 이번 특별전에서는 ▲국립현대미술관의 온라인 전시해설 '집에서 만나는 박수근', ▲광화문의 역사·현재·미래를 주제로 가상과 현실을 연결해 실감콘텐츠로 구현한 한국콘텐츠진흥원의 '광화풍류', ▲경복궁 발굴·복원 30주년을 기념한 문화재청 특별전 '고궁연화', ▲국립극단 신작 공연 '만선', ▲국보 반가사유상 '사유의 방' 등 국립중앙박물관 상설전·특별전 전시해설, ▲한국문화정보원의 '200초로 즐기는 한국의 유네스코 등재 유산' 시리즈 등 다양한 전시·공연을 감상할 수 있다. 아울러 한국관광공사의 여행지 추천과 국민체육진흥공단의 '집에서 즐기는 운동(홈트)!'도 만나볼 수 있다.

문체부 정책 담당자는 "코로나19 변이로 인해 실외에서 문화·예술·체육활동을 즐기기 어려운 국민들이 이번 명절 연휴 동안 집에서 편안하게 문화·예술 콘텐츠를 즐길 수 있기를 바란다"며 "앞으로 비대면 문화·예술 활동이 새로운 문화 향유 방식으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콘텐츠 제작과 보급을 확대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시민기자들과 함께 상식적인 사회를 만들고 싶은 오마이뉴스 기자입니다. 10만인클럽에 가입해서 응원해주세요^^ http://omn.kr/acj7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