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 장재완

관련사진보기

 
ⓒ 장재완

관련사진보기


대전지방검찰청이 16일 오후 대전시청 14층 도시재생주택본부 도시계획상임기획단을 압수수색하고 있다.

검찰은 이날 오후 2시 30분부터 5시 30분 현재까지 검찰 수사관을 파견해 기획단 간부 A씨의 컴퓨터 등에 있는 자료를 압수수색 중이다.

검찰은 A씨의 컴퓨터 등에 담긴 자료를 포렌식으로 복원해 분석, 확보하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검찰의 이번 수사는 지난해 3월 대전경제정의실천시민연합이 도안신도시 사업승인 과정에서 특혜가 있었다고 고발한 사건과 관련이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 지역 토지 수용대상자들도 같은 내용으로 지난해 4월 대전지방경찰청에 고발한 바 있다.

이와 관련 대전지검 관계자는 "도안지구도시개발사업과 관련해 대전시청에 대한 압수수색영장을 집행했다"며 "다만 구체적인 피의사실이나 피의자, 압수수색대상 등에 대해서는 알려드릴 수 없다"고 밝혔다.

▶ 해당 기사는 모바일 앱 모이(moi) 에서 작성되었습니다.
모이(moi)란? 일상의 이야기를 쉽게 기사화 할 수 있는 SNS 입니다.
더 많은 모이 보러가기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