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오마이뉴스의 모토는 '모든 시민은 기자다'입니다. 시민 개인의 일상을 소재로 한 '사는 이야기'도 뉴스로 싣고 있습니다. 당신의 살아가는 이야기가 오마이뉴스에 오면 뉴스가 됩니다. 당신의 이야기를 들려주세요.】

사회적 거리두기, 밀폐된 장소 가지 말기 등은 코로나19 예방수칙에 있는 내용이다.
코로나19가 잘 관리되는 듯 하더니 재확산 되는 양상이다. 사회적 거리두기를 하면서 산책할 수 있는 장소를 찾다가 상암동에 있는 노을공원에 다녀왔다. 내리던 비가 14일 오후에는 그쳤다.  구와 경의중앙선 수색역에서 만나 지하통로를 지나 상암동 난지공원, 노을공원으로 간다.
 
 노을공원 풍경
 노을공원 풍경
ⓒ 이홍로

관련사진보기

   
 시원한 초원과 오두막
 시원한 초원과 오두막
ⓒ 이홍로

관련사진보기

   
 노을공원의 조각작품
 노을공원의 조각작품
ⓒ 이홍로

관련사진보기

   
  잠시 쉬고 싶은 노을공원
  잠시 쉬고 싶은 노을공원
ⓒ 이홍로

관련사진보기

   
비가 내린 초원은 더욱 싱그럽다. 노을공원은 넓은 초원 위에 정자가 곳곳에 있어 산책을 하다가 쉬기 좋다. 잔디밭에는 토끼풀이 하얀꽃을 피웠다. 토끼풀을 보면 나도 모르게 네잎클로버를 찾는 버릇이 있다.

네잎클로버는 하나가 발견되면 주변에 또 다른 네잎클로바가 많이 있다. 이날 많은 네잎클로버를 찾았다. 정자에 앉아 차를 마시며 친구와 나누는 소소한 이야기가 즐겁다. 코로나19가 생기기 전에는 당연하게 여겼던 일들이 지금은 너무 소중하게 생각된다. 
 
 노을공원의 캠핑장
 노을공원의 캠핑장
ⓒ 이홍로

관련사진보기

   
 눈이 시원해지는 노을공원 풍경
 눈이 시원해지는 노을공원 풍경
ⓒ 이홍로

관련사진보기

   
 배가 익어가는 노을공원
 배가 익어가는 노을공원
ⓒ 이홍로

관련사진보기

   
 자유로 옆의 메타세쿼이아길
 자유로 옆의 메타세쿼이아길
ⓒ 이홍로

관련사진보기

 
노을공원에는 천인국, 바늘꽃, 도라지꽃이 아름답게 피었다. 그리고 배나무, 사과나무에는 배와 사과가 여물어 간다. 구름 사이로 파란 하늘이 보인다. 돌아오는 길은 하늘공원과 자유로 사이의 메타세쿼이아 길을 걸었다. 자전거를 타고 달리던 남성은 한참을 달리더니 내려서 스마트폰으로 사진을 찍는다. 모두가 코로나19 예방 수칙을 잘 지켜 이 어려운 시기를 넘겼으면 좋겠다.

태그:#노을공원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사진에 취미가 있는데 주변의 아름다운 이야기나 산행기록 등을 기사화 하여 많은 사람들에게 즐거움을 주고싶습니다.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