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6월‘호국보훈의 달’홍보 이미지
 6월‘호국보훈의 달’홍보 이미지
ⓒ 국가보훈처

관련사진보기

 
'함께 이겨낸 역사, 오늘 이어갑니다'.

6월 '호국보훈의 달'에 국가보훈처(처장 박삼득)가 내건 표어이다. 코로나19로 인해 대대적으로 행사를 열 수는 없지만, '추모·기억', '예우·감사' '국민통합', '6·25전쟁 70주년 사업' 등을 주제로 한 다채로운 행사를 진행한다.

국가보훈처(처장 박삼득)는 6월 '호국보훈의 달'을 맞아 '함께 이겨낸 역사, 오늘 이어갑니다'라는 주제로 오늘의 대한민국이 있기까지 나라를 위해 희생․헌신한 국가유공자를 기억하고, 범국민적 감사와 예우를 표현하는 다양한 사업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우선 국가유공자의 헌신을 추모하고 기념하는 행사로는 '제65회 현충일 추념식'이 있다. 6월 6일 오전 9시 55분, '대한민국의 이름으로 당신을 기억합니다' 라는 주제로 국립서울현충원에서 5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엄수된다. 지방에서도 국립대전현충원 등 전국 185개 지역에서 중앙행사에 준하여 추념식이 거행된다.

또 전 국민이 6월 6일 오전 10시에 추모묵념에 참여할 수 있도록 '6610 함께해요', 'SNS 인증사진', '해시태그(#)이벤트', '온라인 이벤트' 등 '6610 묵념캠페인'도 전개한다.

6월 7일에는 전쟁기념관에서 400여명 규모로 '봉오동 전투 전승 100주년 기념식'이 '승리, 그리고 승리'라는 주제로 개최된다. 6월 25일에는 '6․25전쟁 제70주년 행사'가 서울에서 500여명 규모로 거행되며, 전국 216개 지역에서도 중앙행사에 준하여 6․25전쟁 70주년 행사가 개최된다.

국가유공자의 희생과 헌신에 보답하는 '감사·예우' 행사도 열린다.

'국가유공자의 집' 명패 달아드리기를 작년에 이어 올해에도 정부기관장, 지자체장, 공공기관장 등과 함께 실시한다. 대통령을 비롯한 국무위원, 사회 각계각층이 참여하는 위문과 모범 국가유공자 등 포상식도 추진된다.

국가보훈처는 "민간에서도 국가유공자를 위한 주택임차자금 지원, 노후주택 개․보수, 전기안전서비스 지원, 저소득 독립유공자 후손 생계비 지원 등 국가유공자를 위한 사회공헌사업에 적극 참여한다"고 밝혔다.

'나라사랑 큰나무' 배지달기 캠페인을 비롯해 다음과 같이 다양한 보훈 문화행사도 추진된다.

한국야구위원회(KBO)와 대한축구협회(KFA)는 6월 한 달 간 경기 시작 전 국가보훈처가 제작한 '호국보훈의 달' 캠페인 영상을 상영한다. 전국 보훈관서 주관으로 지역 특성에 맞는 90여개의 다양한 보훈문화행사가 개최된다.

6.25전쟁 70주년을 맞아 다양한 행사도 열린다. 우선 참전유공자의 희생과 헌신에 감사하는 의미로 은화 형 '감사 메달'을 생존한 6·25 참전유공자 8만 4천여 명에게 수여한다. 6.25전쟁 전사자 17만5,801명을 기억하기 위한 호국영웅 온라인 롤콜 행사 '175,801, 꺼지지 않는 불꽃'을 일반 국민의 참여로 진행한다.

국가보훈처는 "올해 봉오동‧청산리 전투 전승 100주년, 6‧25전쟁 70주년, 4‧19혁명 60주년, 5․18민주화운동 40주년의 뜻 깊은 해를 맞아 독립․호국․민주로 이어지는 자랑스러운 대한민국의 역사를 제대로 알려 국가유공자의 자긍심을 고취하고 선열들의 숭고한 정신을 이어받아 국민화합으로 나아가는 토대가 마련되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시민기자들과 함께 상식적인 사회를 만들고 싶은 오마이뉴스 기자입니다. 10만인클럽에 가입해서 응원해주세요^^ http://omn.kr/acj7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