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김해시는 코로나19 선별진료소를 운영하는 경희의료원교육협력 중앙병원, 조은금강병원, 갑을장유병원에 보건소 간호인력 각각 5명씩 총 15명을 지원하기로 했다. 이에 간호사들의 24시간 선별진료소 전담근무가 가능해졌다.

선별진료소는 코로나19 감염 환자가 의료기관 내로 들어가거나 의료진이 노출돼 발생할 수 있는 의료기관 내 전파 위험을 차단하기 위해 별도 설치한 진료공간이다.

그러나 사실상 대다수 의료기관의 간호인력 부족으로 인해 간호사들이 야간에 응급실과 선별진료소 근무를 병행할 수밖에 없어 의심환자 내원 시 응급실을 자체 폐쇄해야 했었다.

김해시는 보건소와 김해중앙병원, 갑을장유병원, 조은금강병원 4곳에 선별진료소를 설치해 운영하고 있다.

이종학 보건소장은 "코로나19 사태로 인해 치매관리사업 같은 대민접촉사업을 잠정 중단함에 따라 해당 간호 인력을 지원해 선별진료소의 24시간 전담근무가 가능해졌다"며 "인력뿐 아니라 다양한 지원으로 선별진료소가 정상 운영되도록 해 확산 방지에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경남 김해시청 전경.
 경남 김해시청 전경.
ⓒ 김해시청

관련사진보기


태그:#김해시청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오마이뉴스 부산경남 취재를 맡고 있습니다.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