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최근 섬진강에서 1m급 이름모를 대형 물고기가 그물에 잡혀 화제다.
 최근 섬진강에서 1m급 이름모를 대형 물고기가 그물에 잡혀 화제다.
ⓒ 바른지역언론연대

관련사진보기

 
최근 섬진강에서 이름을 알 수 없는 대형 물고기 4마리가 그물에 잡혀 화제다.

이 물고기는 마치 잉어와 민어를 합쳐 놓은 듯한 생김새로 4마리 중 2마리는 길이 1m, 넓이 27㎝, 무게 13kg이 나가는 대형 물고기다. 또 나머지 2마리도 이보다는 조금 작지만 70~80㎝에 이르는 대형급 크기다.

물고기를 잡은 어부 김모씨(72)에 따르면 지난 8일경 다압면 섬진마을에서 고기를 잡던 중 그물에 이 물고기들이 걸려 올라왔는데, 생전 처음 본 물고기라고 증언했다.

김씨는 "물고기 이름을 알아보려고 주변에 물고기 사진을 보내 백방으로 수소문했지만 일주일이 되도록 아는 사람이 없어 배 안 수족관에 보관 중"이라며 "섬진강에서 어부 생활을 한 지 40년 넘었지만 이렇게 생긴 물고기는 처음"이라고 말했다.

한편 해당 사진을 본 지역 네티즌들은 '백연어'인 것 같다는 반응을 보이고 있지만 이 물고기의 정확한 어종은 아직 밝혀지지 않고 있다.

덧붙이는 글 | 이 기사는 광양뉴스에도 실렸습니다.


태그:#광양뉴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바른지역언론연대는 전국 34개 시군구 지역에서 발행되는 풀뿌리 언론 연대모임입니다. 바른 언론을 통한 지방자치, 분권 강화, 지역문화 창달을 목적으로 활동합니다. 소속사 보기 http://www.bjynews.com/

이 기자의 최신기사 하얀 눈 위에 누구 발자국?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