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아름다운가게 진주시청점과 청소년문화공동체 <필통>이 동명고등학교, 진명여자중학교 학생들과 함께 일본군 '성노예(위안부)' 피해자들을 돕기 위한 "아름다운 하루" 행사를 진행한다.

"아름다운 하루"는 모두가 함께하는 나눔과 순환의 아름다운 세상 만들기라는 구호로 물건의 재사용과 재순환을 도모하여 생태적이고 친환경적인 세상을 만드는 활동을 하는 사회적기업인 아름다운가게의 기획 행사다.

진주지역 청소년들이 참여하는 이번 행사는 중고물품을 기증받아 판매하고, 수익금을 성노예 피해 할머니들에게 전액 기부하는 행사로, 오는 21일 하루 동안 아름다운가게 진주시청점에서 열린다.

진명여중과 동명고, <필통> 기자단 학생들은 지난 8월 26일부터 기증물품을 모으기 시작했다. 학생들과 교사들은 의류, 도서, 가방, 잡화, 주방용품, 소형가전 등 자신들의 집에서 사용하지 않는 다양한 물품들을 직접 학교로 들고 와서 기증했다.

아름다운가게에서는 두 차례에 걸쳐 수거를 했고 기증품들을 판매할 수 있도록 분류 및 세척 등을 거쳐 판매하게 된다.

이번 행사는 아름다운가게가 필통에 제안을 했고 필통 학생기자단에서는 위안부피해 할머니 돕기라는 목적을 가지면 더 의미가 있고 청소년들의 참여도 높일 수 있을 것이라는 기대를 갖고 기획하게 되었다.

이혁 청소년문화공동체 필통 대표는 "나에게는 필요 없지만, 누군가에게 필요한 물품을 기증해달라"며 "기증해주신 소중한 물품들은 아름다운 하루 행사에서 판매되며 수익금은 위안부 피해 할머니를 돕는 후원금으로 사용된다. 많은 참여를 바란다"고 말했다.

자세한 사항은 아름다운가게 진주시청점(055-753-1549)으로 문의하면 된다.
 
 ‘아름다운가게’와 청소년문화공동체 <필통>이 동명고등학교, 진명여자중학교 학생들과 함께 일본군 성노예 피해자들을 돕기 위한 “아름다운 하루” 행사를 진행한다.
 ‘아름다운가게’와 청소년문화공동체 <필통>이 동명고등학교, 진명여자중학교 학생들과 함께 일본군 성노예 피해자들을 돕기 위한 “아름다운 하루” 행사를 진행한다.
ⓒ 필통

관련사진보기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오마이뉴스 부산경남 취재를 맡고 있습니다.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