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미국의 IT 기업인 애플이 아이폰을 분해하는 신형 로봇 '데이지'(Daisy)를 공개했습니다. 데이지는 오래된 아이폰을 수거해 분해하고 재사용 가능한 부품을 추출하는 로봇입니다. 지난 2016년 처음으로 개발한 아이폰 분해 로봇 리암(Liam)의 개량형으로 2세대에 속합니다.

애플의 엔지니어들이 자체 개발한 데이지는 모두 9가지 종류의 아이폰을 분해할 수 있습니다. 시간당 아이폰 200대를 분해하며 일반적인 폐기방식으로는 망가뜨릴 수 있는 주요 부품까지 온전하게 분해하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4월 22일 지구의 날을 앞두고 데이지를 공개한 애플은 '기후 변화에 미치는 영향을 감소시키고 주요한 자원을 보존하며 에너지 효율을 극대화하기 위한 노력'이라고 밝혔습니다.

 데이지
 데이지
ⓒ 애플

관련사진보기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주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피클 추천콘텐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