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검색
클럽아이콘0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서울시50플러스재단이 50+세대들을 위한 '마을경제기반 통합택배 인턴십 프로그램' 참여자를 모집한다.

서울시50플러스서부캠퍼스와 사회적기업 (주)살기좋은마을이 공동 추진하는 이번 인턴십은 통합택배에 관심 있는 4060세대 20명을 선정해 11월부터 총 30시간의 무료 직무교육과 3개월의 인턴십을 제공한다.

이 프로그램은 50+세대에게 마을 중심의 활동가, 기업가로서 사회에 참여할 기회를 제공하고 새로운 일자리 모델을 제공한다는 취지다.

현재 마을기반사업의 일환으로 운영 중인 실버택배 거점은 전국 137개이며 실버택배의 이용 가구수는 약 70만 세대이다. 마을 안 통합배송이 활성화됨에 따라 택배 배송 실무와 스마트기기의 활용 및 조직 운영 능력을 갖춘 50+세대의 전문 인력에 대한 필요성이 커지는 상황이라고 서울시는 설명했다.

서울시50플러스재단은 4060세대를 대상으로 오는 20일(금)까지 참가자를 모집한다. 참가 신청은 서울시50플러스재단 홈페이지(50plus.or.kr), 서울시50+포털(50plus.seoul.go.kr) 등을 통해 할 수 있다.

오는 13일(금)에는 서울시50플러스재단 서부캠퍼스에서 마을경제기반 통합택배사업에 대한 사업설명회가 열릴 예정이다.

인턴십 프로그램은 전액 무료이며 오는 11월 6일(월)부터 10일(금)까지 5일간 1일 6시간, 총 30시간의 직무교육을 시행하고, 이후 인턴십은 오는 11월부터 내년 1월까지 3개월간 진행된다.

인턴십에 참여하는 인턴들은 11월부터 내년 1월까지 주 5일, 1일 4~5시간 근무할 예정이다. 활동 시간과 배송 숙련도에 따라 70~80만원의 급여가 지급될 수 있다.

숙련도 및 업무 적합성을 고려해 인턴 후 계약직 전환도 가능하며 풀타임 근무 시 월 급여 200만원 내외, 4대 보험 가입도 제공한다. 



시민기자 가입하기

© 2017 OhmyNews오탈자신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