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이말어때
ⓒ 피클

관련사진보기


말 많고 탈 많은 4대강이 다시 도마 위에 올랐습니다. 22일 문재인 대통령이 4대강 사업에 대한 정책 감사를 지시했기 때문입니다. 환경단체들은 일제히 환영한다는 입장을 밝히고 책임자 처벌을 촉구했습니다. 그러나 이명박 전 대통령 측에서는 '왜 또다시 들춰서 정치적 시빗거리를 만드느냐'며 반발하는 모양새입니다.

전우용 한양대 동아시아문제연구소 교수는 "정치적 시빗거리를 만든 건 이명박 자신이고, 시빗거리를 덮은 게 박근혜 정권이며, 시비를 제대로 가리려는 게 이번 감사"라고 지적하면서 "사기꾼의 시비를 사기꾼이 가리는 법은 없다"고 일갈했습니다. 이번 감사를 통해 '4대강 녹조라떼'가 사라질 수 있을지 주목받고 있습니다.


댓글8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주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피클 추천콘텐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