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6·15공동선언실천 남측위원회 대전본부'는 21일 오전 대전시청에서 기자회견을 열어 '태풍피해로 고통 받는 북녘 동포에 조건없는 인도적 지원'을 촉구했다.
 '6·15공동선언실천 남측위원회 대전본부'는 21일 오전 대전시청에서 기자회견을 열어 '태풍피해로 고통 받는 북녘 동포에 조건없는 인도적 지원'을 촉구했다.
ⓒ 임재근

관련사진보기


대전지역 60여 개 시민사회단체로 구성된 '6·15공동선언실천 남측위원회 대전본부(이하 6·15대전본부'가 태풍과 집중호우로 수해를 입은 북녘 동포들을 돕기 위해 모금운동에 나섰다.

6·15대전본부는 21일 오전 대전시청에서 '태풍피해로 고통 받는 북녘에 따뜻한 동포애와 조건 없는 인도적 지원 촉구 기자회견'을 열었다.

통일부 발표에 따르면 태풍과 집중호우로 사망·실종·부상을 당한 북한주민은 800명이 넘고, 이재민이 23만 명에 이르고 있다는 것. 또한 5만6000여 가구의 주택피해가 발생했고, 여의도 면적의 136배에 이르는 규모의 농경지가 피해를 입어 북한의 올해 추곡 생산량이 예년보다 60만t이나 줄어들 것으로 전망된다는 것이다.

특히, 이러한 어려움에 처한 북녘 동포들을 돕기 위해 국제사회도 나서고 있는 바, 대전지역에서도 동포애적 입장에서 인도적 차원의 북녘지원을 촉구하고 동시에 모금운동에 나서게 됐다는 것.

6·15대전본부는 기자회견문을 통해 "최근 한반도를 강타한 태풍과 집중호우로 북한의 식량사정이 더욱 어려워질 것으로 보인다"며 "유엔은 지난 8월 13일 북한에 대한 식량과 긴급구호물품, 기간시설 복구지원을 호소했으며 국제적십자사와 유니세프, 세이브더칠드런 등의 민간단체도 긴급구호 물품을 전달한 것으로 알려졌다"고 밝혔다.

이어 "국내에서도 이러한 북녘동포들의 어려움을 함께 나누고자 대북협력민간단체협의회와 민족화해협력위원회가 대국민호소문을 발표해 정부 차원의 수해복구 지원과 식량지원 재개를 통일부에 요청했고, 별도로 민간 차원의 북녘의 수해 피해 복구를 위한 재원 마련 모금운동을 벌이기로 했다"고 밝혔다.

"생사 어려움 겪는 동포들에게 '조건부 지원'... 진정성 없다"

 '6·15공동선언실천 남측위원회 대전본부'는 21일 오전 대전시청에서 기자회견을 열어 '태풍피해로 고통 받는 북녘 동포에 조건없는 인도적 지원'을 촉구하고, 모금운동에 나선다고 밝혔다.
 '6·15공동선언실천 남측위원회 대전본부'는 21일 오전 대전시청에서 기자회견을 열어 '태풍피해로 고통 받는 북녘 동포에 조건없는 인도적 지원'을 촉구하고, 모금운동에 나선다고 밝혔다.
ⓒ 임재근

관련사진보기


6·15대전본부는 또 "하지만 정부는 북한이 우회적으로 제안한 쌀 및 시멘트, 복구용 장비 지원 요구에 대해 군사전용을 이유로 영유아식 영양식, 과자, 초코파이, 라면 등을 지원하겠다고 함으로써, 북한은 모욕감을 표현하며 당국자 간 교섭은 실제 파탄 난 상황"이라며 "심지어 민간 차원의 지원에 대해서도 통일부는 세부적인 분배계획서를 요구하는가 하면 지원품목에 대해서도 제한을 둠으로써 민간차원의 실무협의도 난항을 겪고 있는 것이 현실"이라고 개탄했다.

그러면서 "수해로 고통받는 북녘동포들에게 조건 없는 인도적 지원을 촉구한다"며 "하물며 이웃이 어려움을 겪어도 '무엇을 도와주는 것이 좋겠냐'고 물어보는 것이 인지상정인데 불의의 천재지변으로 생사의 어려움을 겪고 있는 북한 동포들에게 조건을 달아 도움을 주겠다는 것은 그 진정성이 제대로 전달될 수 없다"고 비판했다.

6·15대전본부는 끝으로 "우리는 지난 2007년 노무현 대통령과 김정일 국방위원장이 합의한 '남과 북은 자연재해를 비롯하여 재난이 발생하는 경우 동포애와 인도주의, 상부상조의 원칙에 따라 적극 협력해 나가기로 하였다'는 10·4선언 제7항에 따라서 현 정부가 조속한 시일 안에 인도주의 정신에 맞게 대북 수해지원이 시행될 것을 촉구한다"고 덧붙였다.

이와 함께 이들은 대전지역 시민사회·종교·정당 등과 함께 북녘동포들을 돕기 위한 수해지원 모금을 10월 중순까지 진행할 예정이며, 10월 중 북측 전달을 목표로 추진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모금목표액은 1500만 원(밀가루 약 30톤)이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향나무는 자기를 찍는 도끼에게 향을 묻혀 준다.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