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 사진
#하춘화

데뷔 55주년 하춘화, 송해와의 깊은 인연

데뷔 55주년을 맞은 가수 하춘화가 16일 오전 서울 중구 을지로의 한 호텔에서 열린 <하춘화 노래 55 나눔-사랑 리사이틀 기자간담회>에서 코미디언 송해와 노래를 부르고 있다. 6세 때 데뷔 뒤 55년 동안 '물새 한 마리', '영암아리랑', '날 버린 남자', '연포아가씨', '무죄' 등 2,500여 곡의 노래를 발표한 가수 하춘화는 2016년 1월 15일과 16일 세종문화회관 대극장에서 <55주년 기념 나눔-사랑 리사이틀>을 개최하며 공연 수익금은 불우이웃돕기 성금으로 기탁될 예정이다.

ⓒ이정민2015.12.16
댓글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취재후원

관련기사

독자의견

회원 의견 0개가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