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10일 오후 경남도청에서 열린 "항공우주제조산업 원청과 협력사 간 격차해소 위한 상생협약 체결식".
 10일 오후 경남도청에서 열린 "항공우주제조산업 원청과 협력사 간 격차해소 위한 상생협약 체결식".
ⓒ 경남도청

관련사진보기

 
항공우주제조산업의 원청-협력사들이 격차해소를 위해 손을 잡았다. 10일 오후 경남도청 도정회의실에서 박완수 경남도지사와 이정식 고용노동부 장관이 항공우주산업 원청·협력사 대표과 함께 '항공우주제조산업 이중구조 개선을 위한 상생협약'을 맺은 것이다.

이 자리에는 조규일 진주시장, 장금용 창원특례시 제1부시장, 김성규 사천부시장, 손재일 한화에어로스페이스(주) 대표이사, 윤종호 한국항공우주산업(주) 부사장, 김재형 미래항공(주) 대표이사, 방남석 삼우금속공업(주) 대표이사가 함께 했다.

경남은 국내 항공우주산업 분야 생산액의 75%를 차지하고 있는 지역으로, 대표적으로 한국항공우주산업, 한화에어로스페이스와 협력사들이 창원‧사천 등지에 있다. 우주항공청이 지난 5월 사천에 문을 열기도 했다.

경남도는 "원청인 대기업에 비해 낮은 임금과 열악한 복지제도, 노동조건 등으로 중소 협력사의 인력난은 점차 심해지고 있는 상황"이라고 했다.

이에 협력사의 인력확보와 노동조건 개선을 위해 나서고 있는 경남도는 지난 2월 '항공우주제조업 상생협력 확산을 위한 공동선언'을 발표한데 이어, 고용노동부 공모사업인 '지역주도 이중구조 개선사업'에 선정돼 전국 최다 수준인 4년간 국비 100억 원을 확보했다.

협약에 따라 고용노동부‧경남도는 원청‧협력사의 자발적인 동반성장 이행을 위한 고용장려금을 지원한다. 노동자한테는 취업 후 3·6·12개월 근속마다 100만 원을 지원하고 사업주에게는 월 50만 원씩 인건비를 지원하는 것이다.

또 협약에 따라 협력사 직원 복리 증진을 위해 결혼·출산시 100만 원을 지급하고, 노동·고용환경개선을 위해서도 기숙사·통근버스 임차, 휴게실 등 근로자 공동이용시설 개선비용을 지원한다.

박완수 도지사는 "경남의 산업 구조는 대기업을 중심으로 한 협력체계로 이루어져 있기 때문에 대·중소기업간의 상생이 굉장히 중요한 과제"라며 "대기업과 협력사의 동반성장을 이루어 낼 수 있도록 정부와 함께 경남도에서도 적극적으로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이정식 장관은 "대한민국 우주항공 수도인 경상남도에서 항공우주제조업이 상생과 협력이라는 두 개의 날개를 가지고 더욱 힘차게 나아가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10일 오후 경남도청에서 열린 "항공우주제조산업 원청과 협력사 간 격차해소 위한 상생협약 체결식".
 10일 오후 경남도청에서 열린 "항공우주제조산업 원청과 협력사 간 격차해소 위한 상생협약 체결식".
ⓒ 경남도청

관련사진보기

  
 10일 오후 경남도청에서 열린 "항공우주제조산업 원청과 협력사 간 격차해소 위한 상생협약 체결식".
 10일 오후 경남도청에서 열린 "항공우주제조산업 원청과 협력사 간 격차해소 위한 상생협약 체결식".
ⓒ 경남도청

관련사진보기

  
 10일 오후 경남도청에서 열린 "항공우주제조산업 원청과 협력사 간 격차해소 위한 상생협약 체결식".
 10일 오후 경남도청에서 열린 "항공우주제조산업 원청과 협력사 간 격차해소 위한 상생협약 체결식".
ⓒ 경남도청

관련사진보기


태그:#항공우주, #경상남도, #고용노동부
댓글1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오마이뉴스 부산경남 취재를 맡고 있습니다.


독자의견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