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하남시청 전경
 하남시청 전경
ⓒ 박정훈

관련사진보기

 
경기 하남시가 멧돼지·고라니 등 야생동물로 인한 농작물 피해 예방을 위한 시설물의 설치비 지원에 들어간다. 

10일 시에 따르면 '야생동물 피해예방사업'은 야생동물의 침입을 직접적으로 예방하는 각종 울타리, 침입 방조망, 포획틀, 경음기, 허수아비 등과 같은 유형 중 1종류의 시설에 대해 지원한다. 

시는 설치비용의 60%를 시에서 보조하고 농가당 최대 500만 원까지 지원이 가능하다.

신청 자격은 하남시에서 본인 또는 타인 소유 농경지에서 농업을 경영하며, 야생동물로 인한 피해를 예방하기 위해 시설을 설치하고자 하는 농업인이다.

대상자 선정은 ▲매년 반복해 피해가 발생하고 있는 지역 ▲멸종위기종으로 인한 피해 발생지역 ▲피해예방을 위해 자부담으로 예방시설 설치 등 자구노력이 있는 지역 등을 우선적으로 고려해 결정한다.

다른 법률에 의해 이미 피해예방시설비 지원을 받았거나, 5년 내에 동일한 사업비 지원을 받은 경우 등은 제외된다. 

사업신청은 오는 8일까지이며 신청서를 작성해 시청 환경정책과로 제출하면 된다. 자세한 사항은 하남시청 홈페이지에 게재된 공고문을 통해 확인이 가능하다.

시 관계자는 "농작물 수확기 전 피해예방사업을 신속히 추진해 유해야생동물로 인한 피해를 줄이는 데 도움이 되도록 하겠다"며,"하남시는 사람과 야생생물이 공존하는 건전한 자연환경 확보를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태그:#하남시, #김상호, #야생동물, #환경정책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삶은 기록이다" ... 이 세상에 사연없는 삶은 없습니다. 누구나의 삶은 기록이고 그만한 가치가 있습니다. 사람사는 세상 이야기를 사랑합니다. p.s 오마이뉴스로 오세요~ 당신의 삶에서 승리하세요~!!


독자의견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