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실시간뉴스 이명박도, 낸시 랭도 반한 테니스의 향연

(대구=이강일 기자) 대구지방경찰청은 22일 세월호 침몰을 두고 인터넷 기자가 '종북 좌파의 연극'이란 허위 글을 페이스북에 올렸다는 고발장을 접수, 사건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A(22)씨는 "한 인터넷 기자가 지난 18일 오후 페이스북에 '(세월호 침몰은) 북한의 사주를 받고 선전선동하는 종북 좌파의 연극이다. 쇼하고 있다. 죽은 학생 부모 중에 종북 좌파가 있다면 애도할 필요가 없다'는 글을 올려 실종자 가족들에게 상처를 주고 있다"고 고발했다.

경찰은 고발인 A씨에 대한 조사를 마쳤으며, 관련 글을 올린 사람에 대해 조사할 계획이다.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모바일앱 홍보 배너

'바른 언론 빠른 뉴스' 국내외 취재망을 통해 신속 정확한 기사를 제공하는 국가기간뉴스통신사입니다. 무단전재-재배포금지더보기

시민기자 가입하기

© 2014 OhmyNews오탈자신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