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뉴욕의 한인 건축가 윤현택(Hyuntek Yoon, 33)씨가 퀸즈의 버려진 롱아일랜드 철로(LIRR)를 개발하는 퀸즈웨이 커넥션(QueensWay Connection: Elevating the Public Realm) 설계 공모전에서 장려상을 수상했다.

Upside Down Bridge 윤현택씨의 퀸즈웨이 커넥션 디자인 '업사이드 다운 브리지'
▲ Upside Down Bridge 윤현택씨의 퀸즈웨이 커넥션 디자인 '업사이드 다운 브리지'
ⓒ 윤현택

관련사진보기


미건축가협회(AIA, The American Institute of Architects) 뉴욕지부의 신인 뉴욕 건축가(ENYA, The Emerging New York Architects) 위원회는 13일  퀸즈 레고파크에서 오존파크 사이 버려진 LIRR 개발을 주제로 한 2014  디자인 아이디어 공모전 비엔날레(Biennial Design Ideas Competition) 당선자 5명을 발표했다.

퀸즈 롱아일랜드시티에 살고 있는 윤현택씨는 수상자 중 유일한 뉴요커다. 윤씨가 설계한 '업사이드 다운 브리지(Upside Down Bridge)'는 3.5마일로 뻗어있는 버려진 철로에서 그라운드에서 철로까지 유연하게 전환할 수 있는 디자인에 농작도 가능한 플라자 '키친 가든(Kitchen Garden)'도 마련했다.

윤현택 윤현택
▲ 윤현택 윤현택
ⓒ 윤현택

관련사진보기


윤현택씨는 2008년 서울대학교 조경학과에서 석사학위를 받은 후 하버드 디자인대학원에서 건축 석사학위를 받았다. 이후 뉴욕의 건축회사 SOM, 장 누벨 아뜰리에를 거쳐 2012년 nooyoon(http://nooyoon.com)을 론칭했다. 현재 윤씨는 워크아키텍처 컴퍼니의 주니어 건축가로 일하고 있다.

상금 5000달러가 부상으로 주어지는 ENYA상은 파리의 캐리 위버트가 설계한 '퀸즈웨이 스텝(The Queensway Steps)'이 차지했다. 이 디자인은 다분히  하이라인 파크를 연상시킨다.

2위는 스위스 바젤 출신 니콜레이 마티노프 설계작 '퀸즈 빌보드(Queens Billboard),  3위는 토론토의 송 등과 르네 비버스타인 팀의 'Make it! Grow It!)'이 선정됐다. 상금은 각각 2500, 1000달러.  상금 1000달러가 걸린 학생상은 뉴멕시코의 제시카 슈메이커의 'EBB & Flow'가 수상했다. 장려상은 상금이 없다.

이 공모전엔 세계에서 120명이 응모했다. 수상작은 7월 17일부터 다운타운 라과디아 플레이스의 건축센터(The Center for Architecture)에서 전시될 예정이다.

덧붙이는 글 | 미건축가협회 뉴욕지부 신인 건축가 비엔날레에서 뉴욕 한인 건축가 수상 발표.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주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신문방송학과와 대학원 영화과를 거쳐 사진, 영화, 비디오 잡지 기자, 비디오 카피라이터, 라디오(영화음악실)/TV(출발 비디오여행) 작가.1996년부터 뉴욕 거주. 2004년-2011년 뉴욕중앙일보 문화/레저 담당기자. 뉴욕 문화전문 사이트 www.NYCultureBeat.com 운영. 뉴욕타임스 한국 섹션 '인사이드 코리아' 기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