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기사 수정 : 31일 오후 4시 50분]

 이명박 대통령(자료 사진).
 이명박 대통령(자료 사진).
ⓒ 연합뉴스 박창기

관련사진보기


"1만 명의 촛불은 누구 돈으로 샀고, 누가 주도했는지 보고하라!"

이명박 대통령이 최근 미국산 쇠고기 수입에 반대하는 촛불문화제 상황을 청와대에서 보고 받고 '버럭' 화를 낸 것으로 알려졌다.   

<조선일보>는 31일 여권 관계자의 말을 인용해 이명박 대통령이 청와대에서 정국 보고 받고 화를 낸 분위기를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청와대 민정수석실은 최근 쇠고기 대책회의에서 "어제 촛불집회가 열렸고 1만 명이 참석했다"고 이 대통령에게 보고 했다.

이에 "이 대통령은 '신문만 봐도 나오는 걸 왜 보고하느냐'며 '1만 명의 촛불은 누구 돈으로 샀고, 누가 주도했는지 보고하라'고 버럭 화를 냈다"고 <조선일보>는 보도했다.

이 발언은 이 대통령 역시 미국산 쇠고기 수입에 대한 국민의 반발 배후에는 조종세력 있는 것으로 믿고 있다는 걸 단적으로 보여준다. 최근까지 경찰과 정부 당국자들은 촛불문화제 배후 조종설을 끊임없이 제기했다.

이에 촛불문화제 참석자들은 "유일한 배후 조종 세력이 있다면, 그건 바로 이명박 정부"라며 반발해 왔다. 또 수많은 네티즌들은 "내가 배후 조종자다, 나를 잡아가라"며 인터넷 시위를 벌이기도 했다.

한편 31일 저녁 대규모 촛불문화제를 앞두고 청와대와 국무총리실을 비롯해 정부 주요 부처 공무원들은 평일처럼 출근해 비상근무 체제에 돌입하며 상황을 예의주시하고 있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주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