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사진
#와일드

어린 나이에 모든 걸 잃은 것과 마찬가지인 셰릴이 장장 4300km의 퍼시픽 크레스트 트레일(PCT)를 완하려 한다. 그 끝엔 무엇이 있으며 무엇을 얻을 수 있을까.

ⓒ이십세기폭스코리아2019.06.19
댓글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