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사진
#낙태죄

2016년 보건복지부가 '낙태'를 비도덕적 진료행위에 포함하고, 의사처벌 규정을 1개월에서 12개월로 늘리겠다는 입장을 밝힌 후 서울 보신각에서 열린 규탄집회(검은시위) 당시 한국여성민우회의 회원이 '정부 제발 낄끼빠빠(낄 때 끼고 빠질 때 빠져라)' 피켓을 들고 있다.

ⓒ한국여성민우회2018.08.22
댓글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관련기사

민우회는 1987년 태어나 세상의 색깔들이 다채롭다는 것, 사람들의 생각들이 다양하다는 것, 그 사실이 만들어내는 두근두근한 가능성을 안고, 차별 없이! 평등하게! 공존하는! 세상을 향해 걸어왔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