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사진
#박근혜최순실국정농단

지난 2016년 7월 TV조선 편집 고위간부가 당시 청와대 안종범 정책수석에게 이성한 전 미르재단 사무총장과의 대화 내용 등을 전달한 것으로 드러났다. 검찰은 안 전 수석의 휴대폰을 압수해, 이같은 사실을 확인했던 것으로 알려졌다.

ⓒ김종철2018.07.18
댓글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관련기사

"대공황의 원인은 대중들이 경제를 너무 몰랐기 때문이다"(故 찰스 킨들버거 MIT경제학교수) 주로 경제 이야기를 다룹니다. 항상 많은 분들께 배우고, 듣고, 생각하는 고마운 시간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