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10일 오후 광주 북구 국립5.18민주묘지를 찾은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후보가 오월어머니회와 한국대학생진보연합 소속 청년·대학생들의 방문 반대에 가로막혀 묘역 근처에서 참배하며 묵념하고 있다.
 10일 오후 광주 북구 국립5.18민주묘지를 찾은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후보가 오월어머니회와 한국대학생진보연합 소속 청년·대학생들의 방문 반대에 가로막혀 묘역 근처에서 참배하며 묵념하고 있다.
ⓒ 유성호

관련사진보기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후보가 10일 광주 국립 5.18민주묘지에서 자신의 전두환 옹호발언을 사과했다. 

윤 후보는 이날 민주묘지에서 광주민주화운동 희생자 유족 등의 저지에 막혀 분향은 하지 못한 채 묵념한 뒤 다음 내용의 사과문을 꺼내 읽었다. 아래는 사과문 전문.
 
▲ 광주 방문한 윤석열, 희생자 유족 등 저지에 분향 못하고 사과문 낭독
ⓒ 유성호

관련영상보기

 
"존경하는 국민 여러분, 사랑하는 광주시민 여러분.

제 발언으로 상처받으신 모든 분들께 머리 숙여 사과드립니다.

저는 40여 년 전 5월의 광주 시민들이 대한민국의 민주주의를 위해 피와 눈물로 희생하신 것을 똑똑히 기억하고 있습니다. 광주의 아픈 역사가 대한민국의 자랑스러운 역사가 되었고 광주의 피가 대한민국의 민주주의를 꽃피웠습니다. 그러기에 이 시대를 사는 우리 모두는 5월 광주의 아들이고 딸입니다.

제가 대통령이 되면 슬프고 쓰라린 역사를 넘어 꿈과 희망이 넘치는 역동적인 광주와 호남을 만들겠습니다. 지켜봐 주십시오. 여러분께서 염원하시는 국민통합을 반드시 이뤄내고 여러분께서 쟁취하신 민주주의를 계승 발전시키겠습니다. 감사합니다."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후보가 10일 오후 광주 북구 국립5.18민주묘지를 방문해 참배하기 위해 들어서고 있다.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후보가 10일 오후 광주 북구 국립5.18민주묘지를 방문해 참배하기 위해 들어서고 있다.
ⓒ 유성호

관련사진보기

  
10일 오후 광주 북구 국립5.18민주묘지를 찾은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후보가 오월어머니회와 한국대학생진보연합 소속 청년·대학생들의 방문 반대에 가로막혀 묘역 근처에서 참배한 뒤 자리를 나서고 있다.
 10일 오후 광주 북구 국립5.18민주묘지를 찾은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후보가 오월어머니회와 한국대학생진보연합 소속 청년·대학생들의 방문 반대에 가로막혀 묘역 근처에서 참배한 뒤 자리를 나서고 있다.
ⓒ 유성호

관련사진보기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후보가 10일 오후 광주 북구 국립5.18민주묘지를 방문해 방명록을 작성하고 있다.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후보가 10일 오후 광주 북구 국립5.18민주묘지를 방문해 방명록을 작성하고 있다.
ⓒ 유성호

관련사진보기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후보가 10일 오후 광주 북구 국립5.18민주묘지를 방문해 방명록을 작성했다.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후보가 10일 오후 광주 북구 국립5.18민주묘지를 방문해 방명록을 작성했다.
ⓒ 유성호

관련사진보기


댓글18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오마이뉴스 사진기자. 진심의 무게처럼 묵직한 카메라로 담는 한 컷 한 컷이 외로운 섬처럼 떠 있는 사람들 사이에 징검다리가 되길 바라며 오늘도 묵묵히 셔터를 누릅니다.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