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15일 오전 5시 55분경 부산 자갈치 일자방파제 앞 해상에서 선박 두 척이 충돌해 한 척이 전복됐다.
 15일 오전 5시 55분경 부산 자갈치 일자방파제 앞 해상에서 선박 두 척이 충돌해 한 척이 전복됐다.
ⓒ 부산해양경찰서

관련사진보기

  
15일 오전 5시 55분경 부산 자갈치 일자방파제 앞 해상에서 선박 두 척이 충돌해 한 척이 전복됐다.
 15일 오전 5시 55분경 부산 자갈치 일자방파제 앞 해상에서 선박 두 척이 충돌해 한 척이 전복됐다.
ⓒ 부산해양경찰서

관련사진보기

 
부산 앞 바다에서 선박 충돌 사고가 발생해 한 척이 전복됐고, 1명이 사망했다.

부산해양경찰서는 15일 오전 5시 55분경 자갈치시장 일자방파제 앞 해상에서 선박 두 척이 충돌해 한 척이 전복됐다고 밝혔다.

부산해경에 따르면, 남항 수협 위판장에서 출항하는 6톤 통선 ㄱ호와 남외항 묘박지에서 유류 공급차 항해 중인 108톤 유조선 ㄴ호가 충돌했다.

충돌 직후 ㄴ호 선원이 부산해경으로 신고했다. ㄱ호에는 1명, ㄴ호에는 3명이 타고 있었다.

부산해경은 신고를 받고 현장에 중앙특수구조단을 출동시켜 ㄱ호의 선장(70대)을 구조했다. 선장은 인근 병원으로 이송됐지만 끝내 사망하고 말았다.

또 선박 충돌로 인해 남항대교와 송도 사이에 일부 '무지개빛 유막'이 형성되는 오염 피해가 발생했다.

부산해경은 유류 오염에 대한 방제작업을 벌이고 있다.

해경은 ㄴ호 선장 등을 상대로 자세한 사고 경위를 조사할 예정이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오마이뉴스 부산경남 취재를 맡고 있습니다.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