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시흥시청 전경
 시흥시청 전경
ⓒ 시흥시

관련사진보기

 

시흥시 내년 예산이, 지난 16일 시흥시의회 본회의 의결을 통해 1조 5527 억 원으로 최종 확정됐다. 일반회계는 1조 974억 원으로 지난해 보다 689억 원 늘었고, 특별회계는 4553억 원으로, 지난해 대비 1548억 원 줄었다.

시흥시에 따르면, 내년 예산은 민생안정, 미래도시 조성, 복지안전망 강화, 교육기반 마련 등 4개 분야에 중점 투입 될 예정이다. 

우선, 경제회복을 위한 지속 가능한 일자리 마련을 위해 총 249억 원을 편성했다. 주요 사업은 신중년 경력형 일자리 사업(25억 원), 시흥형 일자리 은행제(11억 원) 등이다.

중소기업 및 소상공인 지원에 252억 원을 배정했다. 핵심 사업은 시흥화폐 '시루' 발행(121억 원), 시흥형 강소기업 육성 사업 (10억 원) 등이다. 

또한, 시민의 생명과 안전을 지키는 일에도 106억원을 배정했다. 해당 사업은 지능형 교통체계(ITS) 구축(40억 원), 출산 장려금 지원(14억 원) 등이다.

이 밖에 해양생태과학관 조성에 37억 원, 해변노을 공원 조성에 10억 원, 소래산 첫마을 도시재생뉴딜사업에 61억 원, 은계어울림센터-1 건립에 20억 원, 물왕저수지 수변 데크 조성사업에 39억 원을 투입하기로 했다.

또한 복지 안전망 강화를 위한 장애인보호작업장 지원에 36억 원, 외국인 아동 보육료 지원에 21억 원, 시흥형 주거복지 지원에 14억 원을 배정했다.

교육성장 기반 마련을 위한 서울대 교육협력 및 혁신교육 사업에 73억 원, 교육․청년․청소년 지원에도 365억 원을 배정했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취재후원

궁금한 게 많아 '기자' 합니다. 르포 <소년들의 섬>, 교육에세이 <날아라 꿈의학교> 지은이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