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경기도 연천군 신서면 대광리에 조성될 국립연천현충원 조감도
 경기도 연천군 신서면 대광리에 조성될 국립연천현충원 조감도
ⓒ 국가보훈처

관련사진보기

 
국가보훈처는 27일 경기도 연천군청에서 국립연천현충원 조성사업의 성공적인 추진을 위해 경기도와 연천군과 함께 실시협약을 체결한다고 밝혔다.

국립연천현충원은 지난해 12월 기본계획 용역을 완료하고, 내년 설계를 시작으로 2025년까지 국비 980억원을 투입해 5만기 규모로 봉안시설과 부대시설을 조성할 예정이다.

이번 협약은 지난해 8월에 체결된 양해각서(MOU)를 구체화하는 것으로, 사업추진과 관련된 지역경제 활성화, 인·허가 등 행정절차 지원, 토지보상 및 진입로 확장 등 기반시설 설치 등에 대한 상호협력과 의무이행의 내용이 담겼다.

박삼득 보훈처장을 비롯해 이용철 경기도 행정1부지사, 김광철 연천군수 등이 이날 협약식에 참석한다.

한편, 보훈처는 수도권 및 강원권 국가유공자의 근거리 안장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국립연천현충원을 2018년 부지 적격성 평가를 통해 경기도 연천군 신서면 대광리에 최종 선정했다.

 

댓글1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취재후원

시민기자들과 함께 상식적인 사회를 만들고 싶은 오마이뉴스 기자입니다. 10만인클럽에 가입해서 응원해주세요^^ http://omn.kr/acj7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