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박남춘 인천시장이 11월 19일 송도컨벤시아에서 열린 '제1회 인천국제해양포럼'에서 축사를 하고 있다.
 박남춘 인천시장이 11월 19일 송도컨벤시아에서 열린 "제1회 인천국제해양포럼"에서 축사를 하고 있다.
ⓒ 인천시

관련사진보기

 
인천시(시장 박남춘)와 해양수산부(장관 문성혁)가 공동 주최하고, 인천항만공사(사장 최준욱)가 주관하는 '제1회 인천국제해양포럼(IIOF 2020)'이 11월 19일과 20일 이틀 동안 인천 송도컨벤시아에서 열린다.

올해 처음으로 개최되는 해양전문 국제포럼인 '인천국제해양포럼'은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현장 참가 인원을 200명으로 제한했으나,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전 세계에 실시간 생중계돼 1000명 이상의 해양산업 관계자, 전문가, 시민 등이  참여할 것으로 보인다. 

'뉴 노멀시대, 해양산업의 새로운 시작(New normal, Reboot ocean industries)' 주제의 이번 포럼은 국내·외 최고의 해양 및 항만 관련 전문가들이 모여 코로나19 이후의 해운·항만 비니지스 노하우를 공유하고 글로벌 해양산업의 지속적 성장을 위한 다양한 방안들이 논의될 전망이다.

개막식에서는 박남춘 시장의 환영사, 박준영 해양수산부 차관의 축사, 최용규 포럼 기획위원장의 개회사를 시작으로, '지속가능한 해양물류산업 진흥을 위한 인천국제해양포럼 선언문'을 통해 결의를 다지는 옥쇄 퍼포먼스가 진행된다.

기조 연설에는 △싱가포르에 본부를 둔 세계 최대 항만그룹 중 하나인 PSA 인터내셔널의 탄총멩 대표 △세계 최대 해운 선사인 머스크에서 해상 및 운송 활동을 책임지며 7000명 이상의 임직원을 이끌고 있는 디틀레브 블리처 아태지역 대표 △한국 대표 해운회사인 HMM(주)(구 현대상선 주식회사)의 배재훈 대표이사 사장이 포럼의 기조연설을 맡았다.

"포스트 코로나시대, 해양산업 지속가능성 확보가 중요"
 
 박남춘 인천시장이 11월 19일 송도컨벤시아에서 열린 '제1회 인천국제해양포럼'에서 지속 가능한 해양산업 진흥을 위한 '인천국제해양포럼 선언문'을 발표하며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왼쪽부터 조성부 연합뉴스 사장, 박남춘 인천시장, 박준영 해양수산부 차관, 최준욱 인천항만공사 사장)
 박남춘 인천시장이 11월 19일 송도컨벤시아에서 열린 "제1회 인천국제해양포럼"에서 지속 가능한 해양산업 진흥을 위한 "인천국제해양포럼 선언문"을 발표하며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왼쪽부터 조성부 연합뉴스 사장, 박남춘 인천시장, 박준영 해양수산부 차관, 최준욱 인천항만공사 사장)
ⓒ 인천시

관련사진보기

 
첫째 날 '항만과 도시', 'COVID-19 해양물류 산업변화'를 다루는 해운‧항만‧도시 세션에서는 인천을 중심으로 미국, 네덜란드 등 국내‧외 해양도시의 기업 및 전문가와 네트워크를 구축하고 항만과 도시의 상생 발전 및 글로벌 물류체인의 변화에 대해 논의한다.

둘째 날 오전에는 남북관계에서 경제적 교류 확대에 중심이 되는 물류 협력을 주제로 한 '남북물류' 세션이 진행되며, 오후에는 세계 최초 국제 표준화에 성공한 수중통신의 지속적 발전 방향을 모색하는 '스마트 해양', 코로나 이후 관광산업의 트렌드와 크루즈 산업의 재도약을 논의하는 '해양관광', 해양 쓰레기 및 항만대기오염 등 해양환경보전을 위한 '해양환경' 세션이 동시에 진행된다. 

한편, 7월 중순부터 9월까지 진행된 '해양산업발전 아이디어 및 논문 공모전'에는 50여 건 이상의 논문과 아이디어가 접수되었는데, 최종 본선에 진출한 8건의 작품에 대해 발표·심사도 있을 예정이다.

박남춘 시장은 이날 환영사를 통해 "대한민국의 관문, 동북아 물류와 남북평화의 중심도시 인천에서 국제적인 해양포럼을 개최하게 되어 기쁘게 생각한다"면서 "기후변화와 해양오염은 코로나19 이후 해양산업과 인류에 가장 큰 위협이 될 것이며, 포스트 코로나시대 해양산업의 최우선 과제는 지속가능성 확보"라고 밝혔다.

또한, 박 시장은 "날로 심각해져 가는 서해안의 해양쓰레기와 미세플라스틱 문제 해결을 더 이상 늦출 수 없다"면서 해양수산부, 환경부 등 관계부처와 서울·경기·충남 등 관련 지방정부가 모두 참여하는 공동협력체계 구성을 제안했다. 

제1회 인천국제해양포럼의 자세한 프로그램 내용 및 온라인 참관은 포럼 공식 홈페이지(http://www.iiof2020.com)에서 확인할 수 있다.
 
 박남춘 인천시장이 11월 19일 송도컨벤시아에서 열린 '제1회 인천국제해양포럼'에서 축사를 하고 있다.
 박남춘 인천시장이 11월 19일 송도컨벤시아에서 열린 "제1회 인천국제해양포럼"에서 축사를 하고 있다.
ⓒ 인천시

관련사진보기


댓글1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취재후원

사람에 대한 기사에 관심이 많습니다. 사람보다 더 흥미진진한 탐구 대상을 아직 보지 못했습니다.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