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경남지체장애인연합회 창원지회는 1억원 상당의 ‘창원사랑상품권’을 창원시에 기탁했다.
 경남지체장애인연합회 창원지회는 1억원 상당의 ‘창원사랑상품권’을 창원시에 기탁했다.
ⓒ 창원시청

관련사진보기

 
"힘을 내서 코로나19 위기 극복 합시다."

코로나19 위기를 함께 극복하자는 나눔이 이어지고 있다.

경남지체장애인연합회 창원지회(지회장 박성호)는 1억원 상당의 '창원사랑상품권'을 창원시에 기탁했다.

경남지체장애인연합회 창원지회는 공영주차장을 운영하며 모아온 수익금 1억원을 창원사랑상품권으로 구매해 기탁한 것이다.

기탁된 1억원의 창원사랑상품권은 저소득장애인, 노인, 시설수급자등 사회취약계층에게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마스크, 소독제, 생필품등을 구매할 수 있도록 제공될 예정이다.

박성호 지회장은 "이번 감염병으로 힘들어하는 지역상인과 저소득 노인, 장애인분들에게 작게나마 보탬이 되기 위해 지회가 시민들로부터 받은 공영주차장의 수익금을 나눠야겠다고 생각했다"며 "우리 시민 모두 힘내기 바란다"고 기부 취지를 밝혔다.

허성무 창원시장은 "앞으로 많은 분들이 어려운 소상공인분들과 소외계층에게 따뜻한 위로의 손길이 이어졌으면 좋겠다"고 했다.

마산회원구 주민자치협의회는 2일 코로나바이러스 예방을 위해 사용해 달라며성금 100만원을 마산회원구청에 기탁했다.

이재근 전 회장은 "이번 기탁 성금은 전년도 주민자치협의회 회비 잔액으로,  코로나19 사태로 불안감과 어려움을 겪고 있을 취약계층을 위해 의미 있게 사용해보자 하는 위원장들의 뜻을 모아서 기탁을 결정하게 되었다"고 했다.

최옥환 마산회원구청장은 "코로나19 감염증으로부터 우리 지역을 지키기 위한 주민들의 자발적 움직임이 이어지고 있다"고 했다.

기탁받은 성금은 코로나19 예방을 위한 마스크를 구매하는 데 쓰이며 감염병 취약계층인 어르신을 비롯한 관내 저소득 이웃들에게 전달될 예정이다.
 
 마산회원구 주민자치협의회의 성금 전달.
 마산회원구 주민자치협의회의 성금 전달.
ⓒ 창원시청

관련사진보기


태그:#코로나19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취재후원

오마이뉴스 부산경남 취재를 맡고 있습니다.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