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정세균 국무총리가 25일 세종로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국무회의를 주재, 모두발언을 하고 있다.
 정세균 국무총리가 25일 세종로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국무회의를 주재, 모두발언을 하고 있다.
ⓒ 국무총리실

관련사진보기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이하 코로나19)이 확산됨에 따라 마스크 수급에 비상이 걸린 가운데, 정부가 나서서 마스크 생산업자 일일 생산량의 50% 이상을 공적 기관에 의무적으로 출고토록 할 예정이다. 또 당분간 마스크 수출도 대폭 제한될 것으로 보인다.

정세균 국무총리(정부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본부장)는 25일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국무회의에서 이같은 내용을 골자로 하는 '마스크 긴급수급조정 추가 조치안'을 상정했다.

정 총리는 특히 "식품의약품안전처와 관계부처는 이 조치가 현장에서 차질 없이 이행되어, 마스크가 감염병 특별관리지역과 취약계층 등에 제때 공급되도록 관리해주시기 바란다"면서 "특히 의료진에게는 100% 공급이 보장되도록 하라"고 지시했다.

이날 정 총리는 모두발언을 통해 "지난주 후반부터 지역사회 전파가 시작된 후, 이번 주가 코로나19의 전국적 확산 여부를 가름할 중대한 고비"라며 "어느 때보다 선제적이고 적극적인 조치가 필요하다, 절대 실기해서는 안 된다"고 강조했다.

정 총리는 "지금은 대구와 경북 지역을 중심으로 환자들을 조기에 발견하고 격리해 치료하는 것이 가장 중요하다. 중앙과 지방이 계속 소통하면서, 현장의 요청에 기민하게 반응해야 한다"면서 "현재 상황은 단순히 대구·경북의 문제가 아닌, 국가적인 문제이기에 중앙과 지방을 구분하지 말고 범정부적으로 대처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대구시 중구 동성로 한 편의점 입구에 '마스크 없음'이라고 쓴 글씨가 적혀 있다.
 대구시 중구 동성로 한 편의점 입구에 "마스크 없음"이라고 쓴 글씨가 적혀 있다.
ⓒ 조정훈

관련사진보기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장이기도 한 정 총리는 "오늘 국무회의를 마치고 대구에 내려가 상황을 직접 지휘하겠다"면서 "대구시민들과 경북도민들과 함께 상황이 조기에 수습될 수 있도록 함께 하겠다"고 밝혔다.

정 총리는 신천지 교회 측과의 전체 신도 명단 제공 합의 내용도 밝혔다.

정 총리는 "정부는 어제 신천지 교회 측과 협의를 통해 전체 신도명단과 연락처를 받기로 합의했다"면서 "대통령께서 신천지 측에 코로나19 확산 저지를 위한 자발적 협조를 요청하신 이후, 중대본에서 신천지 측과 긴밀한 협의를 거쳐 전향적인 협조를 이끌어냈다"고 말했다.

정 총리는 "중대본은 신도명단이 확보되는 대로 즉각 전국 보건소와 지자체 등에 배포하여 코로나19 감염증 조사가 개시될 수 있도록 해주시기 바란다"면서 "신도들에 대한 조사를 빠른 시간 안에 완료하고, 진행되는 경과는 국민들께 투명하게 알려주시기 바란다"고 지시했다.

오늘 국무회의에는 '중국 입국 유학생 거주관리 지원을 위한 예비비 지출안'도 상정한다.

정 총리는 "이번 주부터 중국에서 국내로 입국하는 유학생 수가 본격적으로 증가할 것으로 보이는 만큼, 교육부는 각 대학에 필요한 자원을 제때 지원해주시기 바란다"면서 "대학은 기숙사 입소 학생과 자가 거주 학생 모두에 대해 입국 후 14일간 등교중지와 외출자제 등을 명확하게 안내하고, 이를 모니터링 해주시고, 지자체는 방역과 임시 거주시설 등을 적극 지원해줄 것"을 당부했다.

정 총리는 마지막으로 다음과 같이 강조했다.

"우리는 이미 사스와 메르스에 성공적으로 대처한 경험이 있습니다. 코로나19도 충분히 이겨낼 수 있습니다. 지금의 어려움을 하루빨리 극복할 수 있도록, 중앙정부뿐 아니라 각 지자체와 의료기관, 국민들께서 좀 더 힘을 모아주시기 바랍니다."

댓글2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취재후원

시민기자들과 함께 상식적인 사회를 만들고 싶은 오마이뉴스 기자입니다. 10만인클럽에 가입해서 응원해주세요^^ http://omn.kr/acj7

이 기자의 최신기사 겨울 철새 148만 마리 날아왔다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