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17일 경남도교육청 공감홀에서 열린 '기후위기, 환경재난시대 학교환경교육 비상 선언'.
 17일 경남도교육청 공감홀에서 열린 "기후위기, 환경재난시대 학교환경교육 비상 선언".
ⓒ 경남도교육청

관련사진보기

  
 17일 경남도교육청 공감홀에서 열린 '기후위기, 환경재난시대 학교환경교육 비상 선언'.
 17일 경남도교육청 공감홀에서 열린 "기후위기, 환경재난시대 학교환경교육 비상 선언".
ⓒ 경남도교육청

관련사진보기

 
박종훈 경남도교육감과 학생, 학부모, 교사들이 '기후위기‧환경재난 시대 학교 환경교육 비상 선언'을 했다. 박종훈 교육감은 '지구적으로 생각하고 학교와 교실에서 실천하는 100대 과제'의 실천을 당부했다.

경상남도교육청은 17일 오후 교육청 별관 3층 공감홀에서 "기후 위기‧환경재난 시대 학교 환경교육 비상 선언"을 진행한 것이다.

이날 비상 선언은 미래세대 학생 2명이 발표를 하고 박종훈 교육감과 100명의 실천교사단이 함께 실천하도록 전문가와 학교에서 실천 가능한 대책을 논의하는 형식으로 진행되었다.

마산 가포초등학교 박지호 학생(5년)은 "지구의 골든타임은 십 년밖에 남지 않았다. 기후 위기 교육을 의무화하고 채식 급식을 제도화 해달라"며 "지금 당장 행동으로 나서 달라"고 호소했다.

경남청소년기후행동에서 활동하는 내덕중 김준원 학생(1년)은 "기후 위기로 지구에서 코알라와 펭귄만이 사라지는 것이 아니라 우리 청소년들도 멸종위기종이라고 부른다"고 했다.

박지호‧김준원 학생은 기후 위기를 막을 교육과 정책을 부탁한 것이다.

학생 제안을 받은 박종훈 교육감은 전국시도교육감 협의회에 법제화와 특단의 대책을 주문한 이유를 설명하고 교사, 학생, 학부모 대표와 함께 비상 선언을 하였다.

교사 대표로 선언한 이종호 교사(산양초)는 "기후 위기와 환경재난의 심각성을 인식하고 학생들이 성적과 경쟁을 넘어 환경역량을 가진 세계 시민로 성장할 수 있도록 돕겠다"고 했다.

박종훈 교육감은 "지속가능한 미래를 위해 환경학습권을 보장하고 학교 환경교육 대전환을 준비하겠다"며 "지구공동체의 생태 시민으로, 기후 위기와 환경재난을 극복하고 미래세대가 지속 가능하고, 행복한 삶을 누릴 수 있도록 함께 관심을 가지고 실천하며 참여해서 변화시키도록 노력하겠다"고 선언했다.

경남교육청은 '학교와 교실에서 실천하는 100대 과제'를 발표하였다. 100대 과제는 "따뜻한 관심과 작은 실천이 만드는 지속가능한 경남학교 환경교육"이다.

환경교육은 △환경 감수성, △환경공동체 의식, △성찰 통찰능력, △창의적 문제해결력, △의사소통 및 갈등 해결능력, △환경정보 해결능력의 6개로 되어 있다.

이를 위해 교육청은 1단계 '자연생태와 환경문제에 관심'을 가지고, 2단계 '학교와 가정에서 작은 실천'을 하며, 3단계로 '지속가능한 사회 변화를 할 수 있는 프로그램'을 준비하였다고 했다.

박종훈 교육감은 "따뜻한 관심과 작은 실천이 만드는 지속가능한 경남학교 환경교육을 위하여 '지구적으로 생각하고 학교와 교실에서 실천하는 100대 과제' 중에서 한 가지, 한 꼭지씩 우리 아이들과 함께 열심히 실천해 달라"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박 교육감은 "선생님 한 분 한 분의 소중한 실천이 하나의 모자이크가 되어 학교 환경교육의 새로운 모델이 될 것"이라며 "선생님들의 작은 실천이 우리 학생들의 2050년을 지켜줄 것이고 여기 오신 선생님이 지구를 지키는 희망의 씨앗이다"라며 했다.
 
 17일 경남도교육청 공감홀에서 열린 '기후위기, 환경재난시대 학교환경교육 비상 선언'.
 17일 경남도교육청 공감홀에서 열린 "기후위기, 환경재난시대 학교환경교육 비상 선언".
ⓒ 경남도교육청

관련사진보기

  
 17일 경남도교육청 공감홀에서 열린 '기후위기, 환경재난시대 학교환경교육 비상 선언'.
 17일 경남도교육청 공감홀에서 열린 "기후위기, 환경재난시대 학교환경교육 비상 선언".
ⓒ 경남도교육청

관련사진보기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오마이뉴스 부산경남 취재를 맡고 있습니다.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