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김현미 국토부 장관
 김현미 국토부 장관
ⓒ 국토부

관련사진보기

 
김현미 국토교통부 장관은 "설연휴 기간 교통사고 ZERO를 위하여 전좌석 안전띠를 착용하고, 졸음운전, 음주운전을 하지 않고, 도로 살얼음 구간 등 위험이 예상되는 곳에서는 안전운전을 해 줄 것"을 당부했다.

김 장관은 23일 오후 2시부터 경부고속도로 기흥휴게소 부산방면에서 진행된 설 연휴 교통사고 특별예방 캠페인에 참여해 이같이 당부한 뒤 "정부는 설 연휴기간 드론, 경찰 헬기, 암행 순찰차 등으로 위험운전 단속을 강화하고, 혹시 모를 사고에 대비해 닥터헬기와 119 구급대를 비상대응체계로 운영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번 캠페인에는 경찰청장, 행정안전부 안전정책실장, 한국교통안전공단 이사장, 도로공사 부사장 등 교통안전 유관기관 관계자들을 비롯하여 손해보험협회, 시민단체 등 150여 명이 참여했다.

김 장관은 이날 껌, 생수 등 졸음운전 방지용 물품과 전 좌석 안전띠 의무화, 도로 살얼음 주의 운전 등의 내용이 담긴 홍보물을 직접 나눠주면서 안전운행을 요청했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취재후원

시민기자들과 함께 상식적인 사회를 만들고 싶은 오마이뉴스 기자입니다. 10만인클럽에 가입해서 응원해주세요^^ http://omn.kr/acj7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