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권오성 자유한국당 대구 북구을 예비후보가 지난 11일 대구시 북구 태전동에서 선서사무소 개소식을 열었다.
 권오성 자유한국당 대구 북구을 예비후보가 지난 11일 대구시 북구 태전동에서 선거사무소 개소식을 열었다.
ⓒ 권오성 예비후보

관련사진보기

 
권오성 자유한국당 북구을 국회의원 예비후보가 지난 11일 선거사무소 개소식을 열고 본격적인 선거운동에 돌입했다.

대구시 북구 태전동 태전농협 3층 선거사무소에서 진행된 개소식에는 권태신 전경련 상근부회장과 김준규 전 검찰총장, 정해걸 전 국회의원, 최덕수 고등법원장, 조성욱 전 고검장, 최은순 전 대구국민차 사장, 배종찬 대구칠곡향교 전교, 이예식 경북사범대학장 등이 참석했다.

권 예비후보는 "영원한 대구 북구 사람으로 어릴 적부터 뛰놀았던 이곳 고향, 제 아버님이 땀 흘려 손수레를 끌고 시장을 오가며 장사하시던 이 땅에 두 발을 딛고 서서 정치를 시작한 이유와 앞으로의 약속을 말씀드리고자 이 자리에 섰다"고 말했다.

권 예비후보는 "현 정부의 가장 큰 문제는 나라를 통합이 아니라 분열로 몰아가는 것'이라며 "상식에 기초한 원칙이 다시 살아날 수 있도록 분열과 대립, 갈등과 반목을 넘어 관용과 통합의 정치를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이제 대립의 정치를 끝내고 통합의 정치로 나가자. 모든 국민들이 서로 소통하고 화합하여 함께 하는 것이야말로 대한민국 경제성장의 가장 중요한 원동력"이라고 덧붙였다.

권 예비후보는 1962년생으로 대구 칠곡중학교와 영남고등학교를 거쳐 경북대 경제학사와 법학석사를 취득하고 32회 사법시험에 합격해 서울중앙지검 특수2부장검사와 대전지검 차장검사 등을 지냈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대구주재. 오늘도 의미있고 즐거운 하루를 희망합니다. <오마이뉴스>의 10만인클럽 회원이 되어 주세요.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