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상기 하동군수와 손영길 하동군수협조합장, 박이진 하동녹차참숭어영어조합법인 대표가 미주지역 수입업체인 ‘블루 글레시어 시푸드그룹’ 마이클 치안 대표와 수출협약을 체결했다.
 상기 하동군수와 손영길 하동군수협조합장, 박이진 하동녹차참숭어영어조합법인 대표가 미주지역 수입업체인 ‘블루 글레시어 시푸드그룹’ 마이클 치안 대표와 수출협약을 체결했다.
ⓒ 하동군청

관련사진보기

  
 윤상기 하동군수 등 해외시장개척단은 밴쿠버 내 대형 매장에서 ‘하동 녹차참숭어 시식행사’를 열었다.
 윤상기 하동군수 등 해외시장개척단은 밴쿠버 내 대형 매장에서 ‘하동 녹차참숭어 시식행사’를 열었다.
ⓒ 하동군청

관련사진보기

 
청정 남해바다에서 하동녹차를 먹고 자란 참숭어가 캐나다에 수출된다.

19일 하동군은 북미시장 농‧특산물 마케팅에 나선 해외시장개척단이 18일(현지시각) 캐나다 밴쿠버에서 하동 녹차참숭어 100만 달러어치(한화 약 11억 6000만원)의 수출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해외시장개척에 나선 윤상기 하동군수와 손영길 하동군수협조합장, 박이진 하동녹차참숭어영어조합법인 대표가 수입업체인 '블루 글레시어 시푸드그룹' 마이클 치안 대표와 수출협약을 체결한 것이다.

이로써 일시 중단됐던 북미시장의 녹차참숭어 수출이 재개되는 계기가 마련됐다. 양측은 앞으로 미국 샌프란시스코, LA지역으로도 지속적으로 수출해 나가기로 협의했다.

경남도와 하동군이 주관한 이번 행사에는 현지 수입업체, 유통업체 등 관계자 30여명이 참석했다. 해외시장개척단은 밴쿠버 내 대형 매장에서 '하동 녹차참숭어 시식행사'를 열기도 했다.

녹차 참숭어는 섬진강 하구 노량해협의 거센 조류에서 야생녹차 사료를 먹고 자라 육질이 쫄깃하고 담백하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하동군은 "이번 수출협약에 따라 12월 통관절차가 완료되는 대로 국내 수출대행업체(아라F&D)의 특수컨테이너를 통해 매달 5t의 활어를 밴쿠버와 시애틀로 선적할 계획"이라고 했다.
 
 윤상기 하동군수 등 해외시장개척단은 밴쿠버 내 대형 매장에서 ‘하동 녹차참숭어 시식행사’를 열었다.
 윤상기 하동군수 등 해외시장개척단은 밴쿠버 내 대형 매장에서 ‘하동 녹차참숭어 시식행사’를 열었다.
ⓒ 하동군청

관련사진보기

  
 윤상기 하동군수 등 해외시장개척단은 밴쿠버 내 대형 매장에서 ‘하동 녹차참숭어 시식행사’를 열었다.
 윤상기 하동군수 등 해외시장개척단은 밴쿠버 내 대형 매장에서 ‘하동 녹차참숭어 시식행사’를 열었다.
ⓒ 하동군청

관련사진보기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오마이뉴스 부산경남 취재를 맡고 있습니다.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