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버솔프 경비함 미국 해안경비대(USCG)의 버솔프 경비함(WMSL-750).
▲ 버솔프 경비함 미국 해안경비대(USCG)의 버솔프 경비함(WMSL-750).
ⓒ 위키피디아 퍼브릭도메인

관련사진보기

 
(서울=연합뉴스) 김호준 기자 = 지난 3일 일본 나가사키(長崎)현 사세보(佐世保)항에 입항한 미국 해안경비대(USCG) 소속 버솔프 경비함(WMSL-750·4500t급)이 오는 25일 제주민군복합항에 입항하는 것으로 22일 전해졌다.

군의 한 소식통은 "버솔프 경비함이 오는 25일 제주민군복합항에 입항해 한국 해경과 친선활동 등을 하는 것으로 안다"고 밝혔다.

동중국해상에서 북한의 불법 환적 행위를 감시하는 임무를 수행하는 버솔프 경비함은 해경과 체육행사 등의 친선활동을 한 뒤 우리 해경정과 함께 검문검색 관련 연합훈련도 할 것으로 전해졌다.

앞서 미 인도·태평양사령부는 지난 19일(현지시간) 보도자료에서 "버솔프 경비함의 (일본 사세보항) 배치는 해상에서 이뤄지는 북한의 유엔 제재 회피 행위에 맞서는 국제 공조 노력에 기여하기 위한 것"이라고 설명했다.

버솔프 경비함은 지난 1월 20일 캘리포니아주(州) 앨러미다의 모항을 출발했다.

버솔프 경비함의 제주민군복합항 입항은 작년 9월 미국 측에서 제의해 계속 일정을 협의해온 사안인 것으로 전해졌다.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댓글1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바른 언론 빠른 뉴스' 국내외 취재망을 통해 신속 정확한 기사를 제공하는 국가기간뉴스통신사입니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