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3월 18일 오후에 열린 '창원NC파크 마산구장' 개장식.
 3월 18일 오후에 열린 "창원NC파크 마산구장" 개장식.
ⓒ 창원시청

관련사진보기

 
미국 메이저리와 겨뤄도 손색이 없는 야구장인 '창원NC파크 마산구장'이 개장했다. 창원시는 3월 18일 오후 '창원NC파크 마산구장' 개장행사를 열었다.

창원NC파크 마산구장은 총 1270억원 사업비를 들여, 지하 1층과 지상 4층, 연면적 4만 9249㎡로 건립되었다. 옛 마산종합운동장에 들어선 야구장은 최대 관람수용인원 2만 2000명 규모다.

축하공연에는 아이돌 가수 SF-9, 청하, 장윤정, 소찬휘, 노브레인이 함께 했다. 창원NC파크 마산구장에서 첫 경기는 19일 오후 6시 NC다이노스와 한화의 시범경기로 치러진다.
 
3월 18일 오후에 열린 '창원NC파크 마산구장' 개장식.
 3월 18일 오후에 열린 "창원NC파크 마산구장" 개장식.
ⓒ 창원시청

관련사진보기

  
3월 18일 오후에 열린 '창원NC파크 마산구장' 개장식.
 3월 18일 오후에 열린 "창원NC파크 마산구장" 개장식.
ⓒ 창원시청

관련사진보기

  
3월 18일 오후에 열린 '창원NC파크 마산구장' 개장식.
 3월 18일 오후에 열린 "창원NC파크 마산구장" 개장식.
ⓒ 창원시청

관련사진보기


태그:#창원시
댓글1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오마이뉴스 부산경남 취재를 맡고 있습니다.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