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적폐청산과 민주사회건설 경남운동본부’는 3월 4일 자유한국당 경남도당 앞에서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는 5·18 망언과 탄핵불복에 대한 입장을 명확히 밝혀라”고 촉구했다.
 ‘적폐청산과 민주사회건설 경남운동본부’는 3월 4일 자유한국당 경남도당 앞에서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는 5·18 망언과 탄핵불복에 대한 입장을 명확히 밝혀라”고 촉구했다.
ⓒ 윤성효

관련사진보기

  
 ‘적폐청산과 민주사회건설 경남운동본부’는 3월 4일 자유한국당 경남도당 앞에서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는 5·18 망언과 탄핵불복에 대한 입장을 명확히 밝혀라”고 촉구했다.
 ‘적폐청산과 민주사회건설 경남운동본부’는 3월 4일 자유한국당 경남도당 앞에서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는 5·18 망언과 탄핵불복에 대한 입장을 명확히 밝혀라”고 촉구했다.
ⓒ 윤성효

관련사진보기

 
경남진보연합을 비롯한 '적폐청산과 민주사회건설 경남운동본부'는 3월 4일 자유한국당 경남도당 앞에서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는 5·18 망언과 탄핵불복에 대한 입장을 명확히 밝혀라"고 촉구했다.

경남운동본부는 이날 자유한국당 황교안 대표에 대한 '공개질의'를 했고, 창원과 진주, 양산 지역 국회의원 사무실 앞에서 1인시위를 벌였다.

황교안 대표에 대해, 이들은 "박근혜 정부시절 법무무장관과 국무총리를 하면서 박근혜 국정농단에 큰 책임이 있는 사람이다"며 "그럼에도 불구하고 황교안은 자신들의 범죄와 실정에 대해 반성하기는커녕 아직도 테블릿 PC조작설을 유포하고 탄핵에 불복하는 발언을 하고 있다"고 했다.

이어 "그는 자유한국당 당대표선출을 위한 토론회에서 최순실 태블릿PC의 조작 가능성이 있다고 말했으며 그에 앞서 박근혜 탄핵에 절차상 하자가 있다며 '과연 탄핵이 타당한 것인지 동의할 수 없다'고도 했다. 이것은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가 '탄핵'의 시작과 끝을 모두 부인한 것"이라고 덧붙였다.

이른바 '5·18 망언'과 관련해, 이들은 "자유한국당은 전두환 군사독재정권의 집권당인 민정당을 계승한 정당이며 국정농단박근혜 정권의 집권당인 새누리당을 계승한 정당이다"며 "황교안 대표는 공안검사로 민주세력 탄압에 앞장 선 선봉이었으며 양승태대법원의 사법농단이 횡횡하던 시절 법무부장관을 했고 박근혜 탄핵 때는 국무총리를 했던 자이다"고 했다.

이어 "그런 자유한국당과 황교안 대표가 전당대회 과정에서 보여준 모습은 그들의 뿌리와 본색이 무엇인지 명확히 보여준 것이며 시대가 변해도 그들은 여전히 바뀌지 않았음을 분명히 보여주는 것"고 덧붙였다.

경남운동본부는 "황교안 대표는 전당대회 후 기자들에게 '5·18 징계는 절차가 진행 중인 것으로 알고 있다'며 즉답을 피했고 탄핵 불복 논란에 대해선 '이제는 미래로 나가는 일에 매진했으면 좋겠다'며 답변을 회피했다"고 했다.

이어 "하지만 5·18광주민중항쟁과 박근혜 탄핵을 부정하는 것은 대한민국의 근간을 부정하는 것이고 민주화를 부정하는 것이며 촛불민심을 배반하는 것이다. 따라서 제1야당인 자유한국당의 황교안 대표는 5·18 광주민중항쟁과 박근혜 탄핵에 대한 명확한 입장을 밝히는 것이 국민에 대한 도리이다"고 했다.

경남운동본부는 "황교안 대표에게 5.18 광주민중항쟁과 박근혜 탄핵에 대한 입장을 묻는 공개질의서를 보낸다. 우리는 황교안 대표가 3월 12일까지 답변할 것을 요구한다"고 했다.

이들은 공개질의에서 "황교안 대표는 아직도 최순실씨 태블릿PC가 조작되었고 박근혜 탄핵에 절차상 하자가 있다고 생각하느냐?", "전두환 군사독재에 항거해 민주화의 선봉이 되었던 광주민중항쟁을 부정한 김진태, 김순례 의원을 제명 할 것인지와 5·18 광주민중항쟁에 대한 입장이 어떤지 밝혀달라"고 요청했다.
 
 ‘적폐청산과 민주사회건설 경남운동본부’는 3월 4일 자유한국당 경남도당 앞에서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는 5·18 망언과 탄핵불복에 대한 입장을 명확히 밝혀라”고 촉구했다.
 ‘적폐청산과 민주사회건설 경남운동본부’는 3월 4일 자유한국당 경남도당 앞에서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는 5·18 망언과 탄핵불복에 대한 입장을 명확히 밝혀라”고 촉구했다.
ⓒ 윤성효

관련사진보기

  
 ‘적폐청산과 민주사회건설 경남운동본부’는 3월 4일 자유한국당 경남도당 앞에서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는 5·18 망언과 탄핵불복에 대한 입장을 명확히 밝혀라”고 촉구했다.
 ‘적폐청산과 민주사회건설 경남운동본부’는 3월 4일 자유한국당 경남도당 앞에서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는 5·18 망언과 탄핵불복에 대한 입장을 명확히 밝혀라”고 촉구했다.
ⓒ 경남진보연합

관련사진보기

  
 ‘적폐청산과 민주사회건설 경남운동본부’는 3월 4일 자유한국당 경남도당 앞에서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는 5·18 망언과 탄핵불복에 대한 입장을 명확히 밝혀라”고 촉구했다.
 ‘적폐청산과 민주사회건설 경남운동본부’는 3월 4일 자유한국당 경남도당 앞에서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는 5·18 망언과 탄핵불복에 대한 입장을 명확히 밝혀라”고 촉구했다.
ⓒ 경남진보연합

관련사진보기


댓글1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오마이뉴스 부산경남 취재를 맡고 있습니다.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