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서철모 화성시장이 30일 라돈검출 의혹이 불거진 동탄 2신도시 아파트 건설현장을 찾아 간담회를 열고, 최우선적인 시민 안전을 강조했다.
 서철모 화성시장이 30일 라돈검출 의혹이 불거진 동탄 2신도시 아파트 건설현장을 찾아 간담회를 열고, 최우선적인 시민 안전을 강조했다.
ⓒ 최경준

관련사진보기

 
서철모 화성시장이 30일 라돈검출 의혹이 불거진 동탄 2신도시 아파트 건설현장을 방문해 간담회를 열고, "객관적이고 투명한 조사가 선행되어야 한다"고 밝혔다.

서철모 시장은 "작은 하자들은 살면서 고쳐갈 수 있지만, 안전문제는 쉽게 넘어갈 수 없는 중요한 일"이라며 "특히 정확한 기준이 명시돼있지 않은 법의 허점을 노리고 안일하게 대처한다면 결국 큰일이 날 수밖에 없다"고 우려했다.

서 시장은 특히 "시민들의 불안이 커진 것은 정확한 사실을 공유하지 않았기 때문이다"라며 "시민이 수긍할 수 있는 객관적이고 투명한 조사가 선행되어야만 불안이 해소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이날 간담회에는 아파트 입주 예정자, 시공사 관계자 등 10여 명이 참석했다.
 
 서철모 화성시장이 30일 라돈검출 의혹이 불거진 동탄 2신도시 아파트 건설현장을 찾아 간담회를 열고, 아파트 주민의 안전을 강조했다.
 서철모 화성시장이 30일 라돈검출 의혹이 불거진 동탄 2신도시 아파트 건설현장을 찾아 간담회를 열고, 아파트 주민의 안전을 강조했다.
ⓒ 최경준

관련사진보기

  
앞서 서철모 시장은 지난달에도 이 아파트 공사 현장을 방문해 시공사 측에 시민 안전을 최우선으로 한 발 빠른 대처를 요구했다. 그러나 시공사와 입주예정자 간의 견해차가 좁혀지지 않자 이날 다시 현장을 방문한 것.

서 시장은 앞으로 개최되는 간담회에 화성시 공직자를 배석시키고, 서로가 신뢰할 수 있는 하자보수가 진행될 수 있도록 추진상황을 지속해서 점검하기로 했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밥을 좋아합니다. 술을 더 좋아합니다. 근데, 밥이나 술 없이는 살아도 사람 없이는 못 살겠습니다. 그래서 기자 하나 봅니다.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