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김건 경기도 환경국장이 21일 오전 경기도청 구관2층 브리핑룸에서 '경기도 미세먼지 저검을 위한 친환경차 확대 보급 관련 브리핑'을 하고 있다.
 김건 경기도 환경국장이 21일 오전 경기도청 구관2층 브리핑룸에서 "경기도 미세먼지 저검을 위한 친환경차 확대 보급 관련 브리핑"을 하고 있다.
ⓒ 경기도

관련사진보기

 
경기도가 미세먼지 저감을 위해 친환경차 확대 보급을 적극 추진하기로 했다. 이에 따라 오는 2022년까지 6,643억 원의 예산을 투입, ▲전기차 약 3만 대 ▲전기버스 569대 ▲전기충전소 1만5천 기 ▲수소차 3,000대 ▲수소충전기 27대 등 관련 인프라를 구축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김건 경기도 환경국장은 21일 경기도청에서 브리핑을 열고 "정부의 '수소경제 활성화 로드맵'에 발 빠르게 대응하고 교통 분야 미세먼지 개선을 최우선으로 추진하라는 이재명 지사의 의지와 정책 방향에 따라 미세먼지 저감을 위한 수송 분야 대책으로 친환경차 확대 보급을 적극 추진해 나가기로 했다"고 밝혔다.

김건 국장은 또 "전기 및 수소 충전소 등 관련 인프라 구축을 통해 친환경 전기차와 수소차 확대를 유도하는 한편 노후 경유버스를 전기버스로 교체해 미세먼지로부터 도민들의 건강을 지켜나갈 계획"이라고 전했다.
 
 경기도, 이동형 전기차충전기 설치
 경기도, 이동형 전기차충전기 설치
ⓒ 경기도

관련사진보기

  
정부 '수소경제 활성화 로드맵' 발맞춰 수소충전소 27개소 확충

경기도가 추진하는 '친환경차 확대 보급 계획'은 크게 ▲전기차 부문 ▲수소차 부문 ▲경유버스 전기버스 전환 부문 등 3개 분야로 구성됐다.

경기도는 우선 '전기충전기 사각지대'를 해소, 충전기를 보유한 단지에 사는 도민들 위주로 전기차 구매가 이루어지고 있는 문제점을 개선할 계획이다. 그동안 주차 공간 부족, 설치비용 등을 이유로 도내 공동주택단지 중 약 36%만 전기충전기가 설치됐다.

따라서 경기도는 올해 공공충전기 설치예산 30억 원 중 3억 원의 예산을 활용, 주차공간 부족 등을 이유로 전기충전기를 갖추지 못했던 공동주택 100개소에 별도의 추가 공간 확보 없이도 충전이 가능한 '이동형 전기충전기'를 보급하는 사업을 시범 추진하기로 했다.

경기도는 또 수소차 수요가 지속해서 증가하고 있음에도 도내 수소충전소가 전혀 없는 점을 고려, 충전소 등 인프라 구축을 조기에 추진해 수소차 보급을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이에 따라 경기도는 올해 도비 13억5천만 원을 포함한 90억 원을 투입, 기존 CNG, LPG 충전소를 활용한 '복합충전소' 방식의 수소 충전소 3기를 구축하고 수소차 200대를 우선 보급하기로 했다. 또한, 오는 2022년까지 도비 122억 원을 투입, 수소충전소 27개소 설치를 통해 수소차 3,000대로 보급을 확대, '수소차 타기 좋은 경기도'를 조성한다는 계획이다.
 
 전기버스
 전기버스
ⓒ 경기도

관련사진보기

  
'경유시내버스 전기버스 전환 부문' 계획과 관련, 경기도는 오는 2022년까지 전기버스 569대를 보급하기로 했다. 이를 위해 오는 2022년까지 195억 원의 도비를 투입, 경유버스와의 차액을 지원하고 '전기버스 시범도시'를 선정해 선택과 집중을 통해 전기버스 보급이 확산할 수 있도록 유도해 나갈 예정이다.

이와 함께 경기도는 미세먼지 저감 효과 극대화를 위해 오염물질을 다량 배출시키는 노후 경유버스부터 우선 교체하고, 오는 2027년까지 도내 모든 경유버스를 전기버스 등 친환경 버스로 전면 교체할 계획이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밥을 좋아합니다. 술을 더 좋아합니다. 근데, 밥이나 술 없이는 살아도 사람 없이는 못 살겠습니다. 그래서 기자 하나 봅니다.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