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인천 책지도'에는 전수조사에 참여한 군·구별 75개의 지역 서점과 2017년 문화체육관광부 실태조사에 참여한 작은도서관 247개, 2018년 7월 개관 포함 56개의 공공도서관이 수록돼 있다.
 "인천 책지도"에는 전수조사에 참여한 군·구별 75개의 지역 서점과 2017년 문화체육관광부 실태조사에 참여한 작은도서관 247개, 2018년 7월 개관 포함 56개의 공공도서관이 수록돼 있다.
ⓒ 인천시

관련사진보기


인천시(시장 박남춘)는 75개의 지역 서점과 247개의 작은도서관, 56개의 공공도서관 정보가 담겨 있는 '인천 책지도'를 발간해 지역 서점, 작은도서관, 공공도서관에 배포하고 있다.

지역 서점 활성화를 위한 지원 프로그램의 일환으로 진행된 이번 사업은 지역 서점이 없는 옹진군을 제외한 9개 군·구와 연계한 전수조사를 진행한 뒤, 그 정보를 담아 '인천 책지도'를 완성한 것이다. 

지역 서점 전수조사는 지난 3월 5일부터 4월 2일까지 약 1개월 동안 9개 군·구청 홈페이지 및 소속 공공도서관 홈페이지를 통해 알린 뒤 팩스와 이메일 등으로 접수받는 방식으로 진행됐다. '인천 책지도'는 올해 처음 발간됐으며, 정보가 많이 바뀔 경우 개정판을 제작할 예정이다. 

'인천 책지도'에는 전수조사에 참여한 군·구별 75개의 지역 서점과 2017년 문화체육관광부 실태조사에 참여한 작은도서관 247개, 2018년 7월 개관 포함 56개의 공공도서관이 수록돼 있다. 소개를 위한 가이드북은 도서관 단위로 비치돼 열람할 수 있고, 약 1만부 정도 제작된 접이식 지도는 도서관을 통해 시민들에게 배포할 예정이다.

2018년 지역서점운영활성화 지원을 위한 홍보사업의 일환으로 진행된 '인천 책지도' 발간 사업은 오프라인 자료 제작은 물론 책지도 홈페이지(www.bookshopmap.com)나 공공도서관 홈페이지 등을 통해 전자책(E-Book) 서비스도 진행된다. 

윤병석 문화예술과장은 "이번에 발간된 '인천 책지도'가 지역 서점 활성화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희망한다"고 밝혔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주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상식이 통하는 공동체를 만들기 위해 오늘 하루도 최선을 다하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