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화요일인 오늘(21일)은 전국에 구름이 많은 가운데 폭염이 이어지겠고, 중부지방은 아침까지 비가 오겠다.

민간기상기업 케이웨더는 "오늘 우리나라는 북태평양 고기압의 가장자리에 들겠으나, 중부지방은 북쪽을 지나는 기압골의 영향을 받겠다"며 "중부지방 및 서해안은 대체로 흐린 가운데 비가 오다가 오전에 대부분 그치겠다"고 예보했다.

비가 오는 곳은 돌풍을 동반한 천둥·번개가 치는 곳이 많겠고, 강원영동 및 서해안을 제외한 충청이남지방은 구름이 많겠다.

 * 예상강수량(21일)

- 서울, 경기남부, 강원영서, 충남서해안, 전라서해안 : 5~40mm(많은 곳 서해안 60mm이상)

오늘 낮 최고기온은 서울·속초 31℃, 대전·대구·광주 35℃ 등 전국이 28~36℃의 분포를 보이겠다.

 주요 지역별 오늘날씨 전망
 주요 지역별 오늘날씨 전망
ⓒ 온케이웨더

관련사진보기


강원영동과 일부 경북과 남해안을 제외한 대부분 지역에 폭염특보가 발효된 가운데 내일(22일)까지 더위가 이어지겠다.

국내의 대기 순환이 원활해 미세먼지 농도는 '보통' 단계, 자외선 지수는 구름 사이로 일사가 통과하면서 전국이 '나쁨' 단계를 보이겠다.

바다의 물결은 동해상에서 0.5~2m로 일겠고, 서해와 남해상에서 최고 3.5~4m로 매우 높게 일겠다.

태풍의 영향으로 내일(22일) 오전 제주도를 시작으로 모레(23일)는 전국에 바람이 매우 강하게 불면서 강풍 또는 태풍특보가 발표될 가능성이 있겠다.

제 19호 태풍 '솔릭(SOULIK)'은 강한 중형급 태풍 수준을 유지하며 일본 가고시마 남남동쪽 약 470km 부근 해상에서 시속 21km로 서북서진하고 있으며, 내일(22일) 9시경 서귀포 남쪽 약 340km 부근 해상으로 진출할 것으로 예상된다.

한편 이번 주는 제 19호 태풍 '솔릭(SOULIK)'의 영향으로 22~24일 전국에 비가 오겠고, 그 밖의 날은 북태평양고기압의 가장자리에 들어 구름이 많겠다.

덧붙이는 글 | 최유리 (YRmeteo@onkweather.com) 기자는 온케이웨더 기자입니다. 이 뉴스는 날씨 전문 매체 <온케이웨더(www.onkweather.com)>에도 동시 게재됩니다.



태그:#오늘날씨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주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국내최초 날씨전문 매체 <온케이웨더>: 기상뉴스,기후변화,녹색성장,환경·에너지,재난·재해,날씨경영 관련 뉴스·정보를 제공합니다.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