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오마이뉴스는 개인의 일상을 소재로 한 생활글도 뉴스로 채택하고 있습니다. 개인의 경험을 통해 뉴스를 좀더 생생하고 구체적으로 파악할 수 있습니다. 당신의 이야기가 오마이뉴스에 오면 뉴스가 됩니다. 당신의 이야기를 들려주세요.】

ⓒ 이재환

관련사진보기


ⓒ 이재환

관련사진보기


앞뒤로 꽉찬 추석연휴지만 대목은 바로 오늘입니다. 차례상에 올릴 음식을 마련 하는 것은 보통 추석 전날에 이루어 지는 경우가 많습니다.

평소 인적이 뜸하던 시골 마을 전통 떡집에도 손님의 발길이 이어지고 있습니다. 시골 군 단위의 중소형 마트도 대부분 쉬지 않고 영업을 하고 있습니다.

심지어 추석 당일에도 영업을 하겠다고 나선 주유소도 있습니다. 누군가는 긴 추석 연휴를 맞아 가족과 함께 쉬고 있을 때 또다른 누군가는 열심히 삶의 현장을 지키고 있습니다.

추석날 갑자기 자동차에 기름이 떨어져 난감한 상황을 경험했다면 명절에 문을 여는 주유소가 반가울 수도 있습니다.

하지만 명절에도 쉬지 못하고 일을 해야 하는 주유소 아르바이트 노동자들을 생각하면 마음이 편치만은 않습니다. 명절에도 현장을 지키고 있는 분들에게 감사의 마음을 전하고 싶습니다.

▶ 해당 기사는 모바일 앱 모이(moi) 에서 작성되었습니다.
모이(moi)란? 일상의 이야기를 쉽게 기사화 할 수 있는 SNS 입니다.
더 많은 모이 보러가기

좋은기사 후원하고 응원글 남겨주세요!

좋은기사 원고료주기

태그:#모이

자유주의자. 개인주의자. 이성애자. 윤회론자. 사색가. 타고난 반골. 블로그 미주알고주알( http://fan73.sisain.co.kr/ ) 운영자. 더보기

시민기자 가입하기

© 2017 OhmyNews오탈자신고